현재 위치
  1. 게시판
  2. BLOG

BLOG

이브 더 알아보기

  • 쿠퍼액으로 임신이 되나요? (팩트주의 / 논란종결) [31]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1월과 2월에 급격히 치솟는 쿠퍼액과 질외사정의 네이버 검색량 ‘쿠퍼액’이라는 단어는 한국에서 1월과 2월 사이 유례없이 검색량이 급증하곤 한다. 대부분의 검색 내용은 ‘여기 쿠퍼액으로 임신 되신 분 계신 가요?’, ‘쿠퍼액 임신 확률 몇 퍼센트인가요?’, ‘질외사정 했는데 쿠퍼액에는 정자가 없겠죠?’ 등으로 임신 가능 여부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여기서 우리는 질외사정을 하긴 했는데 쿠퍼액으로 임신하면 어떡하나 싶어 불안한 사람이 정말 많다는 것, 삽입 섹스를 하다가 중간에 콘돔을 착용하고 사정했지만, 그 전에 나온 쿠퍼액으로 임신하면 어떡하나 싶어 불안한 사람이 정말 많다는 것, 크리스마스 전후로 섹스하는 사람이 정말 많다는 것을 유추할 수 있다. 이제 이 불안과 혼란에 종지부를 찍을 때가 되었다. 쿠퍼액에 대해, 그리고 쿠퍼액 임신 가능성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Q. 쿠퍼액은 무엇이며 왜 나오나요?쿠퍼액은 사정을 하기 전 요도 내 요두구선(쿠퍼선)에서 분비되는 알칼리성의 액체다. 정액보다 맑고 투명하며 점성이 있다는 특징이 있다. 배출되는 양은 정상 수치 기준이 없을 정도로 개인차가 크다. 쿠퍼액은 성적인 흥분이 느껴지면 요도를 통해 분출된다. 사정 전에 나오는 끈끈한 액체라 그런지 대부분 쿠퍼액이 윤활제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사실 엄밀히 말하자면 쿠퍼액의 역할은 윤활보다 ‘임신 보조’ 쪽에 가깝다. 섹스 시 정액보다 먼저 배출되면서 통로인 요도의 산성을 중화시켜 정자를 건강하게 보호하는 역할을 수행하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소변은 pH 5.5~6.5의 약산성을 띈다. 그렇기에 소변이 나오는 통로인 요도 역시 산성을 띄게 되는데, 정자는 이 산 성분에 매우 취약하다. 그래서 쿠퍼액은 정액이 나오기 전 먼저 요도를 지나오면서 요도 환경을 ‘약알칼리성’으로 바꿔준다. 이를 통해 정액이 나올 시 정자들이 죽어 임신율이 낮아지는 불상사를 최소화하는 것이다.   Q. 쿠퍼액에는 정자가 없다던데?순수 쿠퍼액에는 정자가 포함되어 있지 않다. 그러나 이것은 방광에서 만들어진 오줌에는 정자가 없다, 혈액에는 정자가 없다 와 같은 생물학적 정의일 뿐이다. 따라서 우리가 집중해야 할 질문은 이쪽에 가깝다. ‘섹스할 때 요도를 통해 나오는 쿠퍼액에 정자가 포함되었을 확률이 있는가?’ 답은 YES다. 섹스할 때의 쿠퍼액에는 정자가 포함되어 있을 확률이 높다. 성적으로 흥분될 때 소량의 정액이 누출될 가능성이 있으며, 특히 두 번째 섹스라면 첫 번째 사정 과정에서 요도에 남은 정자들이 쿠퍼액을 통해 함께 분출될 확률이 존재한다. 남성 생식기는 구조상 요도-사정관-정낭이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고환에서 올라와 정낭에 도달한 정자가 사정관을 통해 요도로 흘러들어 쿠퍼액에 섞일 가능성은 매우 높다. 요도구선(쿠퍼선)에서 갓 분비된 쿠퍼액에는 정자가 없는 것은 맞지만 섹스 시 배출될 쿠퍼액에는 정자가 존재할 확률이 높다는 것, 꼭 기억하자.  Q. 쿠퍼액으로 임신할 가능성 있나요?쿠퍼액으로 임신할 가능성은 1% 미만으로 매우 낮다. 쿠퍼액에 포함된 정자의 양은 정액에 비해 그 숫자가 너무 적고, 활동성이나 모양 등도 정상적이지 않은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사정한 남성의 정액에는 1억 5천 마리 이상의 정자(2~3mL)가 존재한다. 이들 모두가 착상을 위해 고군분투하더라도 대부분은 난자까지 도달하기 전에 산화되거나 방향을 잃거나 도중에 다른 대식세포에 먹히게 된다. 반면 쿠퍼액 안에 포함된 정자 수는 이에 비해 턱없이 모자란 수천에서 수만개 단위에 불과하다. 쿠퍼액 안에 정자가 존재한다고 하더라도 이를 통해 임신이 될 가능성은 1% 미만인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섹스 시 완벽하게 쿠퍼액과 정액을 구별해 방출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점을 주목해야 한다. 쿠퍼액으로는 임신 될 확률은 1% 미만으로 매우 적지만, 일반 성인 남성이 섹스 시 쿠퍼액과 정액의 방출을 칼로 무 자르듯 통제할 수 있는 확률은 0%다. 아무리 엄청난 통제력과 기민한 생식기 컨트롤 능력을 갖추고 있다 해도 그것은 사정할 타이밍을 얼추 짐작할 정도에 그칠 뿐이다. (그것도 심지어 매번 정확하지 않다) 하물며 섹스 중 현재 내 요도에서 액체가 흐르고 있는지, 그것이 쿠퍼액인지 정액인지는 어떻게 구별하고 통제할 것인가? 입에서 나오는 재채기나 급하게 마려운 소변도 통제하기 어려운데 격한 섹스 중 쿠퍼액과 사정액을 매번 칼같이 분류해 분출한다? 이것은 불가능에 가깝다. 따라서 쿠퍼액 임신 확률이 적다고 생각해 피임하지 않고 섹스하는 경우, 1% 미만의 임신 확률이 아닌 질외사정의 피임 실패 확률(20%~40%)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1mL 정도(인공눈물 수준의 양)의 정액이더라도 질내 사정을 하게 된다면 임신 가능성은 매우 가파르게 올라간다.  사고는 예기치 못한 곳에서 일어나기 마련이며, 생리 주기가 불규칙해서든 미처 알지 못한 호르몬 변화에 의해서든 이론과 현실은 달라지기도 마련이다. 피임 없이 임하는 섹스가 이따금 굉장히 유혹적으로 다가올 때가 있다. 인정한다. 그러나 그 찰나의 유혹이 원치 않은 임신이라는 비극과 가능성을 무릅쓸 가치가 있을까? 피임에 있어서 확률과 퍼센트는 의미가 없다. 그러니 상대가 쿠퍼액으로 임신 될 가능성은 매우 적으니 그냥 하자는 말을 늘어놓는다면 오늘의 근거들을 언급하며 차분히 설명해주자. 그러고도 설마 별일 있겠냐는 자세로 섹스에 임한다면 아래위로 모두 눈물이 흐를 만큼 강력히 혼을 내주도록 하자. 요약1. 순수 쿠퍼액만으로 임신할 가능성은 1% 미만으로 매우 낮다. 쿠퍼액에 포함된 정자의 양이 극히 적고 활동성이 낮기 때문이다.2. 그러나 섹스 도중 남성 생식기에서 쿠퍼액과 정액이 정확히 구별되어 방출될 가능성은 0%다.3. 쿠퍼액은 임신이 안 되니까 콘돔 없이 삽입하자는 소리를 듣는다면 아래위로 모두 눈물이 흐를 만큼 강력히 혼을 내주도록 하자.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출처 및 참고자료1. Sperm content of pre-ejaculatory fluid / Stephen R.Killick, Christine Leary2. Presence of Sperm in Pre-Ejaculatory Fluid of Healthy Males. / Kovavisarach E, Lorthanawanich S3. What to know about precum and pregnancy / Medically reviewed by Deborah Weatherspoon, Ph.D., R.N., CRNA on May 31, 2019 — Written by Jenna Fletcher4. Can You Get Pregnant From Pre-Cum? Unfortunately, The Answer Isn't That Straightforward / Annakeara Stinson5 Can you get pregnant from “precum”? / by Maegan Boutot. Former Science Writer for Clue 

    EVE 2020-04-20
  • 물이 너무 많이 나와요 (a.k.a squirting, 시오후키, 여성사정에 관하여) [4]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랄수가’ 입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안녕하세요 세상에오럴수가 에디터님. 저는 섹스할 때 물(?)이 꽤 많이 나오는 편입니다. 윤활액과는 다르게 좀 많은 액체가 절정에 가까울 때 나오곤 해요. 좀 당황스러울 정도로 많이 나올 때가 있는데 이게 대체 어떤 성분의 액체일지(오줌은 아닌지…) 그리고 건강에 위험은 없는 것일지 너무 궁금해요. 섹스하면서 이런 일이 발생하면 여러모로 놀라게 된다. 상대는 내가 이렇게까지 섹스를 잘하는 사람이었나 싶어 놀라게 되고, 당사자는 그 정도로 좋았던 건 아닌데 이건 좀 과한 게 아닌가 싶어 놀라게 된다. 평행선을 달리는 동상이몽 속에서 한쪽은 당혹감이나 창피함을 느끼거나, 또 다른 한쪽은 과도하게 높아진 섹스 자존감에 지나치게 어깨에 힘이 들어가게 된다. 두 현상 모두 바람직하지 않다. 정확한 정보를 토대로 이 현상에 대한 분석이 필요하다. 여성 사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여성 사정이란 무엇인가여성 사정이란 섹스 시 자극을 통하여 오르가즘을 느끼거나 그에 가까운 성적 쾌감을 느꼈을 때 요도와 방광 근처에 있는 기관 중 하나인 스킨선(Skene's gland : 역할 상 여성의 전립선이라고 불린다), 에 액체가 많이 모이게 되는데, 이때 모여 있던 액체가 1회 또는 2~3회에 걸쳐 분출하는 현상을 말한다. 이 현상의 원인으로 의학계는 섹스 시 여성 생식기, 그중에서도 내부 기관(스킨선, 바르톨린선, 질벽 등)의 자극을 꼽는다. 대개 질 위쪽을 생식기나 손가락 등으로 지속해서 자극하게 되면 여성의 전립선 조직(또는 스킨선)이 자극을 받게 되고 이때 점도가 없는 묽은 액체가 분출하는 현상이 일어난다고 말한다. 그러나 사람의 몸이 모두 다르고(섹스하는 상대의 몸도 다르고) 그에 따른 신체적 반응에도 컨디션에 따라 상이한 차이가 있듯, 위와 같은 방법을 시도했다고 항상 여성 사정이 일어나는 것은 아니다. 또한, 나오는 액체의 양과 타이밍 또한 개인별 편차가 큰 편이다.   여성 사정, 그 액체의 정체는 무엇인가사실 이 현상을 겪고 있는 당사자들이 궁금한 것은 이것이 어느 기관에서 나오는지 보다는 이것이 어떤 성분인지, 정체가 무엇인지에 가깝다. 이 정도로 많은 물이 내 몸에서 나올 곳은 방광 밖에 없다, 그러니 오줌이다. 아니다, 이것은 분명 섹스가 좋아서 나오는 윤활액이다. 아니다, 이것은 분명 기쁨과 환희에 기반한 제3의 물결이다 등등 참 많은 속설이 있다. 결론부터 내리자면 이 액체는 소변이 아니다. 최신 의학계 전문 여론을 종합해 보면 이 액체는 ‘소변 성분이 소량 함유된 유백색 전립선액’에 가깝다. 소변에 주로 있는 성분인 요산과 크레아티닌이 존재하지만, 그 양이 매우 적어 냄새가 나지 않고 색깔이 유백색에 가깝다. 또한 이 액체에는 PSA, 포도당, 과당, 포스타파아제 등의 성분도 나타난다. 이것은 정상적인 소변에는 없는 성분이다. 즉 이 액체는 ‘스킨선 그리고 방광에서 많이 희석된 소변 성분의 액체가 혼합해 나오는 액체라고 보면 된다. 양 역시 평균적으로 15mL에서 60mL를 넘기지 않는다. 이 정도의 양은 침대의 국소 부위를 촉촉하게 젖게 할 정도다. 그런데 여기서 잠깐, 만약 당신이 여성 사정에 가까운 순간 액체가 나왔는데 그것이 매우 힘찬 강도에 온 침대를 다 적실 정도로(포르노에 가까울 수준으로) 많고, 물줄기의 강도가 세며 그리고 확실히 평소 소변을 보는 듯한 느낌과 요도의 자극이 있다면 그것은 요실금일 가능성이 있다. 성인 여성의 35~40%가 겪는 흔한 질환이니 너무 당황스러워하지 말고 이런 경우는 가까운 비뇨기과나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진료를 받길 권장한다. *위 문단은 ‘여성 사정’ 시 나오는 액체가 통상적으로 생각하는 소변이 아니라는 점과 그 액체의 성분이 무엇인지 설명하는 정도로 그쳤다. 만약 당신이 여성 생식기에서 나오는 다양한 액체에 대한 더 자세한 설명을 듣고 싶다면 이 블로그 글(여성의 몸에서 나오는 분비물은 다 같은 것일까?)을 참고해 보도록 하자. 오르가즘과는 거리가 먼 쾌감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여성 사정은 여성의 오르가즘과는 큰 관계가 없다. 필수조건도 아니며 결과도 아닌 그저 한 신체적 특징일 뿐이다. 으레 ‘사정’이라는 말이 남성 입장에서는 ‘쾌감의 클라이맥스’로 이해되기 때문에 여성 사정 역시 오르가즘의 극치로 오해하곤 한다. 이 배경에는 포르노가 크게 작용했다. 대다수의 포르노에서는 여성의 오르가즘을 영상 안에서 ‘시각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여성 사정’의 액체량을 비현실적으로 늘려 표현하곤 했다. 이를 위해 배우들이 촬영 전 10L에 가까운 물을 마시고 오르가즘을 느끼는 연기와 함께 소변을 방출하는 연출을 했고 이것이 곧 여성 사정의 보편적인 이미지로 굳어진 것이다. (무리한 연출 때문에 방광염으로 고생하는 AV 배우가 많다는…) 그러나 이는 과장된 연출이지 사실이 아니다. 여성 사정은 전체 여성 인구 중 40% 정도에만 일어나는 현상이다. 게다가 그 40% 또한 포르노에서 으레 보여주는 엄청난 양을 사정하지도 않는다. 사정하지 않는다고 오르가즘을 적게 느끼는 것이 아니며 사정을 한다고 오르가즘을 더 크게 느끼는 것도 아니다. 여성 사정은 인간의 신체가 섹스할 때 가질 수 있는 다양한 반응 중 하나다. 사정할 때 눈꺼풀을 파르르 떤다든가 발가락을 오므린다든가 주먹을 불끈 쥐고 하늘을 향해 함성을 지르는 것과 비슷한 신체적 현상일 뿐이다. 너무 큰 부담을 갖거나 큰 환상을 갖지 않아도 된다.  여성사정을 자주 경험하는 분들에게 드리는 꿀TIP그러나 막상 당사자는 섹스할 때 항상 난감할 수 있다. 특히 본인이나 상대방의 집이라면 침대가 젖는 현상이 미안하거나 부담스러울 수 있다. 그러나 기왕 하는 섹스에서 내 쾌감을 조절하면서 섹스를 하기에도 참 아쉽다. 이런 여러 심적 부담은 오르가즘으로 이르기 어려운 걸림돌이 된다. 그래서 준비했다. 만약 당신, 혹은 파트너가 여성 사정을 자주 경험하는 사람이라면 위와 같은 아이템들이 도움이 될 수 있다. • 비치타월 / 베스타월 : 누워서 섹스할 곳에 넓게끔 깔아두면 좋다. 보통 전신 사이즈만큼은 아니고 150x90 정도의 사이즈로 나오니 체위가 격하고 광활한 이동범위를 가진 고구려형 커플이라면 2개 정도를 준비해서 바닥에 깔아 두고 섹스를 하면 사정 시 더욱 맘이 편하다. • 섹스용 방수 커버 : 비닐 재질이다. 큰 타월을 쓰더라도 커버에 액체가 스며들까 걱정이라면, 혹은 물에 촉촉하게 젖은 커버의 감촉을 느끼며 섹스하길 원하는 취향이라면 침대에 부착할 섹스용 비닐 방수 커버를 구매해보자. 액체가 매트리스나 바닥에 스며드는 것을 원천 봉쇄하는 기능도 있지만 바스락거리는 비닐의 감촉을 통해 색다른 기분을 느낄 수 있다. • 핸드타월 : 비치타월을 깔거나 섹스용 방수 커버를 염두에 둘 정도라면 핸드타월은 기본템이다. 끝나고 난 뒤의 주변 정리를 깔끔하게 할 수 있게끔 수건을 비치해 두자. 휴지로 벅벅 서로의 몸을 닦는 것보다는 부드러운 핸드타월로 서로의 흔적을 닦아 주도록 하자.  여성 사정은 개인차에 따라 오르가즘에 오르는 과정에서 액체를 방출하는 느낌, 그리고 거기서 오는 윤활액의 증가, 에로틱한 기분을 느낄 수 있는 등의 이점이 있다. 그러나 이것이 황홀한 섹스의 필수 조건, 혹은 오르가즘 경험 시 나오는 극치의 경험이 아니다. 그러니 합의된 선에서 맘 편하게 사정하되 지나친 환상이나 부담감을 갖지 않았으면 한다. 위 현상에 관해 가장 많은 연구와 저서 집필을 이행한 의사 리사 랭킨의 인용구로 오늘의 블로그를 마친다.어쨌든 당신이 성행위 중에 액체를 내뿜는다면 그 사실을 받아들여라. 남자들은 절정에 달해 액체를 방출할 때 남의 눈을 의식하지 않는다.당신도 그러면 된다. 액체를 방출하지 않는 여성은 그 문제로 애를 태울 필요가 없다. 그것 또한 정상이니까.-What's Up Down There?: Questions You'd Only Ask Your Gynecologist If She Was Your Best Friend 요약1. 여성 사정은 여성의 오르가즘과 큰 관계가 없다. 사정하지 않는다고 오르가즘을 적게 느끼는 것이 아니며 사정을 한다고 오르가즘을 더 크게 느끼는 것도 아니다.2. 이 액체는 소변이 아니다. ‘소변 성분이 소량 함유된 유백색 전립선액’에 가깝다. 다량의 분출은 포르노그래피에서 연출한 허상에 가깝다.3. 시원하게 방출하되 만약 껄끄럽다면 비치타월, 섹스용 방수 커버, 핸드타월을 사용하자.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출처 및 참고자료1) THE SCIENCE BEHIND FEMALE EJACULATION / James Sherlock / Independent / 2017 october2) Female Ejaculation, G Spot, A Spot, and Should We Be Looking for Spots? / June 2015 / Beverly Whipple3) What's Up Down There?: Questions You'd Only Ask Your Gynecologist If She Was Your Best Friend / Lissa Rankin4) Scientists Think They Know Where Female Ejaculation Comes From, And What It's Made Of / Bec Crew .pinched { position:relative; padding:25px; margin:50px 0 2em; text-align:center; lign-height: 2em; color:#fff; background:#EFEFEF; width: auto; margin: -5px auto -10px; /* css3 */ -webkit-border-radius:10px; -moz-border-radius:10px; border-radius:10px; } /* creates a rectangle of the colour wanted for the pointy bit */ .pinched:before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left:50%; width:100px; height:20px; margin:0 0 0 -50px; background:#EFEFEF; } /* creates a rounded rectangle to cover part of the rectangle generated above */ .pinched:after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left:0; width:50%; height:20px; background:#fff; /* css3 */ -webkit-border-bottom-right-radius:15px; -moz-border-radius-bottomright:15px; border-bottom-right-radius:15px; } /* creates the other rounded rectangle */ .pinched > :first-child:after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right:0; width:50%; height:20px; background:#fff; /* css3 */ -webkit-border-bottom-left-radius:15px; -moz-border-radius-bottomleft:15px; border-bottom-left-radius:15px; } blockquote { display: block; border-width: 2px 0;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eee; padding: 1.5em 0 0.5em; margin: 1.5em 0; position: relative; } blockquote:before { content: '\201C'; position: absolute; top: 0em; left: 50%; transform: translate(-50%, -50%); background: #fff; width: 3rem; height: 2rem; font: 6em/1.08em 'PT Sans', sans-serif; color: #666; text-align: center; }

    EVE 2020-04-09
  • 여성의 몸에서 나오는 분비물은 다 같은 것일까?

    EVE의 에디터 ‘상숙’ 입니다.이름만큼이나 친숙하게 섹스와 성과 관련된 이야기를 담담하게 풀어보려고 합니다.여성 생식기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이런 생각을 해본 적이 있을 겁니다.‘왜 오늘따라 냉이 많이 나오지? 팬티라이너를 해야 하나.’‘오늘은 섹스가 그리 만족스럽지 않은데 질에서 물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아.’‘자위를 했는데 팬티가 약간 축축해졌어.’ 이렇게 보면 뭔가 다 생식기에서 나오는 액체이지만 다 각기 다른 액체라는 생각이 듭니다. 여성의 신체를 보면 요도가 있고, 그 뒤에 질입구, 그 뒤에 항문이 있다는 것을 다들 아실 거예요. 요도와 항문은 배변과 관련된 구멍이라면 질입구를 통해서는 도대체 어떤 액체가 나오는 것일까요? 오늘은 질에서 나오는 분비물이 상황에 따라 어떻게 다른지, 그리고 무엇인지 알아보아요.            1. 자궁경부에서 나오는 점액이 점액은 자궁경부에서 발견되는 분비선(the endocervical glands)에서 분비됩니다. 이 분비선에서는 계속해서 적은 양의 분비물이 생성되고, 이 분비물은 질 벽을 따라 흘러내립니다. 이 점액은 보통 날계란의 흰자와 같은 색으로 약간의 점성을 띄며, 배란주기에 따라 양이나 색에 약간의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냉’이 바로 이것입니다. 이 점액은 월경 기간 동안에 월경혈이 더 쉽고 바르게 바깥으로 배출되도록 돕는 역할도 합니다. 더불어 배란기에는 에스트로겐 수치가 증가함에 따라 이 점액의 성질이 변화하여 더 풍부해지고 빠르게 생성되죠. *자궁경부질에서부터 자궁으로 향하는 좁은 부분의 자궁을 자궁경부라고 합니다. 자궁경부는 바이러스나 박테리아와 같은 세균을 막아 자궁을 감염으로부터 막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비정상적인 냉냉은 정상적인 생리적 현상이며 개인에 따라 다르게 나타납니다. 하지만 가끔씩 감염, 악성 질환, 호르몬 변화 등으로 냉의 성질이 달라질 수도 있습니다. 이런 냉은 분비물이 많아지고 악취가 나거나 색이 투명한 날계란 색이 아니라 노랗거나 갈색, 초록빛을 띄기도 하죠. 만약 점액의 색이 평상시와 많이 다른 것을 느낀다면 부인과 전문의와 상담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2. 윤활액성적으로 흥분하게 되면 윤활이 더 잘된다는 말을 들어보셨을 거예요. 실제로 성적 흥분상태가 되면 소음순 주변부에 존재하는 바르톨린선(Bartholin’s gland)에서 질에 윤활을 주는 액체를 생성하게 됩니다. 이 윤활액은 섹스를 하거나 섹스토이로 자위를 할 때 더 부드럽게 행위를 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하죠.1)호르몬의 변화가 있을 때에는 아무리 성적으로 흥분하더라도 윤활이 충분히 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예컨대, 출산 후 에스트로겐 수치가 감소하거나 모유 수유 시에 프로락틴 수치가 증가할 때 윤활액의 생성에 영향을 미칩니다. 이럴 때에는 섹스나 자위를 할 때 통증을 느낄 수도 있으므로 루브리컨트(러브젤)을 사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스킨선과 바르톨린선은 요도와 질입구 양 옆으로 작게 존재합니다! 사람마다 모양, 위치 등이 조금씩 다를 수 있어요.3. 누출액(Transudate)누출액이라는 단어는 다소 생소할 수 있습니다. 이 액은 정상적인 혈관에서 스며 나오는 액체로 투명한 색을 띕니다. 질 자체는 분비선을 포함하고 있지는 않지만 성적으로 흥분하면 질은 반응하게 됩니다. 이 흥분을 말미암아 생식기 근처 혈류량이 증가하고 혈관이 부풀어 오르게 되고, 그렇게 되면 질의 분비 과정이 시작됩니다. 이 과정에서 누출액이 생성되게 되는데, 혈류 및 압력의 증가로 이 액은 점막의 벽을 통해 분비되고 다른 질 분비물과 결합됩니다.1)2) 우리가 평소에 팬티에서 맞이(?)하는 분비물은 자궁경부 점액과 누출액이 섞여있을 확률이 높습니다. 4. 사정여성의 사정은 지금까지 매우 신비롭고 베일에 가려진 무언가였습니다. 요즘 들어 점점 여성의 오르가슴, 사정과 관련된 연구가 활발해지고 있죠. 몇몇 연구자들은 여성이 오르가슴에 다다랐을 때 질 분비물과 소변으로 구성된 액을 분출한다고 말합니다. 어떤 경우에는 요도곁샘(the parauethral glands)이나 스킨선(the Skene’s glands)에서 생성되는 액체가 분출되기도 합니다.3)한 연구에서는 사정에 다다르는 과정 동안 분비된 액체가 방광에 축적되다가 사정을 하면 요도를 통해 이 액체가 분출된다는 결과를 밝힌 바 있습니다.4)드물게 어떤 사정에 있어서는 폭발적으로 소변을 배출하기도 하는데, 현재까지 여성의 사정의 정도나 실제로 섹스나 자위에서 경험하는 쾌락의 강도 차이에는 직접적인 상관관계를 밝혀낸 경우가 드물거나 거의 없습니다. 즉, 오르가슴은 세상 제일 느낀 날이라고 할지라도 실제 액체를 분출해내는 사정을 거의 하지 않아도 전혀 이상할 것이 없습니다. 각자의 호르몬 분비의 정도나 몸상태에 따라 사정의 정도에도 영향이 있을 수 있다는 점! 기억해주세요. ⓒ상숙, EVE Marketer   [참고자료]1) Levin RJ. The physiology of sexual arousal in the human female: a recreational and procreational synthesis. Archives of Sexual Behavior. 2002 Oct 1;31(5):405–11.2) Levin RJ. VIP, vagina, clitoral and periurethral glans — an update on human female genital arousal. Experimental and Clinical Endocrinology & Diabetes. 1991;98(05):61–9.3)Jozkowski KN, Herbenick D, Schick V, Reece M, Sanders SA, Fortenberry JD. Women’s perceptions about lubricant use and vaginal wetness during sexual activities. The Journal of Sexual Medicine. 2013 Feb 1;10(2):484–92.4) Salama S, Boitrelle F, Gauquelin A, Malagrida L, Thiounn N, and Desvaux P. Nature and origin of “squirting” in female sexuality. J Sex Med 2015;12:661–666.5) Amanda Barrel(Medically reviewed by Janet Brito, PhD, LCSW, CST), 2020. 1. 20, https://www.medicalnewstoday.com/articles/323953 

    EVE 2020-04-09
  • 섹스 중 야한 말은 어떻게 하는 건가요? (a.k.a Dirty Talk) [46]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저는 성격 자체가 낯을 많이 가리고 나름 보수적(?)인 편이에요. 근데 섹스할 때 여친이 자꾸 야한 말을 해달래요.저도 너무 하고 싶은데 평소에 이런 말을 거의 안 해봐서 그런지 무슨 말을 해야 할 지 어떻게 시작해야 할 지 너무 걱정입니다. ㅠㅠ 어쩌면 좋을까요? 섹스할 때 오가는 대화를 통해 흥분이 더해지는 사람이 있다. 반면 섹스할 때 말을 하거나 듣는 것이 너무 어색하고 난감한 사람이 있다. 그리고 운명은 참으로 얄궂게도 간혹 이 둘을 섹스하게끔 만든다. 이번 블로그는 이런 고민에 빠진 이들을 위해 준비했다. ‘야한 말’의 기준은 무엇인가? 또 어떻게 듣고 말하며 준비해야 하는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야한 말, 정답이 없습니다‘이것이 야한 말이다!’라는 뚜렷한 정의는 없다. 상대가 듣거나 말하며 성적 흥분을 느낄 수 있다면 뭐든 야한 말이다. 너무 종류가 많아 일일이 열거하기도 어렵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크게 분류를 나눠 보자면, • 긍정적 피드백과 감탄사 (좋아, 너무 좋아, 미칠 것 같아, 앗, 하, 흥 등등)• 지배나 복종의 말 (**BDSM이나 롤 플레잉을 하는 분들이 자주 사용한다. 말대꾸 하지 마, 그럴게요, 지금 X지마, 알겠습니다 등등)• 원하는 체위나 강도, 자세를 지시하는 말 (더 세게, 거기 아래로, 허리 더 들어줘 등등)• 감정적 친밀함이 느껴지는 말 (너무 멋있어, 사랑해, 예뻐, 이 순간이 안 멈췄으면 좋겠어 등등)• 성적 판타지를 연상케 하는 말 (여기가 부모님 댁이라고 생각해봐, 우리는 지금 사막 한복판이야, 윙가르디움 레비오우사 등등)위와 같은 분류를 할 수 있겠다. 그러나 이 분류 역시 빙산의 일각일 뿐이다. 언어는 단어의 조합과 뉘앙스에 따라 무수히 많은 결과를 낳는다. 상대가 원하는 야한 말이 있더라도 그 내용과 무드와 세기를 알아야 하며 그렇기에 대화를 통해 소통해야 한다. (심지어 요구하는 상대도 자신이 원하는 야한 말이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모르는 경우가 많다) 정답이 없는 문제로 서로 독심술을 펼치지 말자. 파트너와 대화를 통해 함께 실마리를 찾고 범위를 좁혀 나가자. 편안한 공간과 무드 있는 음악 속에서 술 한잔 곁들이며 상대와 듣고 싶은 야한 말에 대해 긴 대화를 나눠보자. 서로 막연하게 기대했던 성적 판타지에 관한 얘기도 나눠보고 취향이 맞는다면 포르노 시청도 함께 해 보자. 위와 같이 대화를 위한 많은 공을 들이면서 야한 말의 실마리를 찾아가자고 제안했음에도 뜨뜻미지근한 반응이 오거나 거절했다면, 그 뒤로도 여전히 자신이 기대하는 야한 말을 천재처럼 찾아서 해 주길 바란다면 그때는 야한 말 대신 험한 말을 들려주도록 하자. 단계를 밟아 말하자실마리를 찾았다. 상대가 듣고 싶어 하는 야한 말이 무엇인지 알 것 같다. 그래서 섹스 중 신나게 부르짖었다. “아&이#!!@!@#!!” 그러나 분위기는 더 나아지지 않았고 오히려 가라앉았다. 무엇이 문제였을까? 야한 말의 ‘범위’를 찾았다고 ‘강도’나 ‘횟수’를 무시해선 안 된다. 공격적인 말투로 섹스에 임해달라고 했지 교통사고 난 갓길에서 들을 법한 욕설이나 모욕적 언사를 침대에서 늘어놓는다면 흥분은커녕 감정만 상하게 할 확률이 높다. 또한, 사랑스럽고 친밀한 말도 상대가 원하는 만큼의 빈도가 있을 것이다. 너무 반복적으로, 기계적으로 남발한다면 그 말을 들었을 때 느껴지는 감동과 흥분이 줄 것이다. 야한 말을 처음 시도하는 거라면 싱겁고 순하게 시작하자. 순하고 싱거운 맛은 아쉬워도 다음번을 기대하게 된다. 그러나 너무 맵고 짜면 통증으로 남는다. 그만큼 말이 주는 영향력은 강력하다.  욕심내지 말고 합의된 선에서부터 천천히 단계를 높이자. 상대가 원하는 것이 '엄청나게 매운맛'일지라도 당신이 그 단계에 익숙하지 않다면 순한 맛부터 차근차근 시작하는 것이 좋다. 나 좋자고 섣부르게 뱉은 말 때문에 앞으로 영영 겸상을 못하게 될 수도 있다.  자신감을 갖자누구에게나 자신만의 특별한 재능이 있다. 그만큼 누구에게나 영 취약한 영역 역시 존재한다. 대화도 충분히 하고 상대의 의중을 면밀히 살피고 배려하려 해도 원체 쑥스러움이 많고 염려가 많은 사람은 여전히 야한 말을 해야 하는 순간이 떨리고 걱정이 든다. 그들에게 조언하고 싶다. 자신감을 가지자!당신이 어떻게 해야 야한 말을 더 잘 할 수 있나 고민한다는 것은 정기적으로 섹스하는 사람이 있다는 뜻이고, 이는 곧 어느 정도는 당신의 파트너가 당신에게 성적 매력을 느끼고 있다는 뜻이다. 다시 말해 당신이 명대사를 내뱉거나 배우 같은 연기를 펼치지 않아도 당신의 파트너는 그것을 충분히 용인할 수 있을 만큼 당신에게 호감을 느끼고 있을 확률이 높다. 특히 진지한 교제를 하고 있는 애인 사이라면 더더욱 걱정을 덜어도 된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엉망에 가까운 느끼한, 어색한 대사면 또 어떤가? 그런 노력을 하고 있다는 것, 꼬인 대사에 이상한 제스처를 취해도 사랑하는 사람의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해 연기하는 모습은 충분히 사랑스럽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섹스에서 ‘진심’을 담은 모든 성적 행위는 섹시하다. 자신감을 갖자.  야한 말을 하고 듣는 데 필요 이상으로 스트레스를 받지 말자. 야한 말은 섹스의 흥을 돋우는 훌륭한 보조제가 맞지만, 이 보조제가 없던, 인간이 체계화된 언어를 갖지 못했던 시절에도 분명 아름답고 격정적인 섹스가 있었다. 그랬기에 인류는 사랑하고 번식할 수 있었다. ‘말’하기 힘들다면 인류 역사에서 가장 강력한 커뮤니케이션 도구로 존재했던 ‘신음’이나 ‘반응’으로 소통하면 된다. 당신과 함께 섹스하는 이에게 더 대화가 필요 없다고 느껴질 정도로 충분한 육체적 피드백을 주자. 그렇게 노력한다면 언젠가 ‘말’이 안 나올 정도로 좋은 섹스를 할 날이 올 것이다. 요약1. 섹스 시 야한 말은 뚜렷한 정의가 없다. 그러니 꼭 물어보고 시도하자.2. 대화를 통해 야한 말의 ‘범위’를 찾았다고 ‘강도’나 ‘횟수’를 무시해선 안된다. 야한 말 대신 험한 말이 돌아올 수 있다.3. 당신이 명대사를 내뱉거나 배우 같은 연기를 펼치지 않아도 당신의 파트너는 그것을 충분히 용인할 수 있을 만큼 당신에게 호감을 느끼고 있을 확률이 높다. 자신감을 갖자.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출처 및 참고자료1. Speaker sex and perceived apportionment of talk / Anne culter / Applied Psycholinguistics 11 (1990), 253-272 Printed in the United States of America2. Why Couples Should Talk More During Sex, According To Science / Kelly Gonsalves3. Let’s talk sex: The science of your brain on dirty talk / Molly Hanson  .pinched { position:relative; padding:25px; margin:50px 0 2em; text-align:center; lign-height: 2em; color:#fff; background:#EFEFEF; width: auto; margin: -5px auto -10px; /* css3 */ -webkit-border-radius:10px; -moz-border-radius:10px; border-radius:10px; } /* creates a rectangle of the colour wanted for the pointy bit */ .pinched:before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left:50%; width:100px; height:20px; margin:0 0 0 -50px; background:#EFEFEF; } /* creates a rounded rectangle to cover part of the rectangle generated above */ .pinched:after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left:0; width:50%; height:20px; background:#fff; /* css3 */ -webkit-border-bottom-right-radius:15px; -moz-border-radius-bottomright:15px; border-bottom-right-radius:15px; } /* creates the other rounded rectangle */ .pinched > :first-child:after { content:""; position:absolute; top:-20px; right:0; width:50%; height:20px; background:#fff; /* css3 */ -webkit-border-bottom-left-radius:15px; -moz-border-radius-bottomleft:15px; border-bottom-left-radius:15px; }

    EVE 2020-04-03
  • 맨날 자위해도 괜찮나요? (a.k.a 중독의 기준) [7]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세상에 오랄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저는 20대 여성이고요. 섹스토이에 입문한 지 얼마 안 되었는데요, 가족이 없을 때 하루에 한 번은 클리토리스 자위기구를 쓰게 되는데 혹시 이게 문제 되는 행동일지 궁금하고, 혹시 나중에라도 자위중독에 대한 글을 짧게나마 써 주실 수 있을지 여쭤보고 싶습니다. 정말 그런 건지, 그리고 중독의 기준과 어떤 문제점이 있는 건지 알고 싶어요.” 자위를 자주 해서 걱정인 사람들이 있다. 너무 자주 하는 게 아닐까 싶어 걱정도 되고 이러다 건강상 문제가 발생하진 않을까 불안하기도 하다. 자료마다 다르고 사람마다 다른 자위 중독의 기준, 그리고 이에 따라 생기는 문제는 무엇일까?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자위가 신체에 미치는 영향자위는 오히려 신체와 정신에 긍정적인 효능이 더 많다. 자위를 통해 오르가즘에 다다르면 뇌에서는 옥시토신과 엔도르핀이 분비된다. 이 물질들은 스트레스 해소와 숙면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두통이나 생리통 등의 신체 고통 완화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 특히 남성의 경우 정기적인 자위가 주기적인 정자 배출을 가능케 해 전립선암 위험을 줄인다고 한다. 실제 한 달에 자위를 21번 이상 하는 사람은 4~7번 하는 사람보다 전립선암에 걸릴 확률이 19% 정도 적다.1) 자위가 조루, 탈모를 유발, 정자 수 감소로 인한 불임 확률 증가, 생식기의 모양이나 색을 변화시킨다는 소문은 모두 낭설이다.  자위행위의 부정적 영향은 으레 모든 신체적 활동들이 그렇듯 ‘과함’에서 발생한다. 너무 과하게 생식기에 압력을 가한 채 자위를 하는 경우 생식기에 상처를 내거나 부종을 일으킬 수 있으며, 너무 과한(극단적으로 비현실적인) 포르노 시청을 동반한 잦은 자위는 도파민 수용체의 감소를 유발해 실제 성관계에서 무기력함을 느끼거나 일상에서 낮은 성취감, 우울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자위 중독의 기준그렇다면 이런 딜레마가 도출된다.  "나는 아침저녁으로 일주일 내내 자위를 하지만 일상생활에 전혀 문제가 없다. 정서적으로도 지적으로도 쾌활한 삶을 살고 있으며 성생활에 지장도 없다. 그래도 왠지 내가 자위 중독이 아닐까 불안하다. 나는 괜찮은 것인가?" 만약 위와 같은 횟수로 자위를 해도 당신의 일상과 인간관계에 아무런 지장이 없다면 그것은 중독이 아니다. 정신병리에서 중독으로 규정하는 항목은 특정 행위에 몰두함으로 인해 생기는 다양한 사회적, 개인적, 심리적 부적응적 증상을 뜻한다. 당신은 그저 왕성한 신체적 반응을 가진 사람일 뿐이다.  다시 말해 자위의 영향으로 일상생활, 성생활, 사회적 관계에 실질적인 문제가 발생하는 수준이 아니라면 중독이라고 말하기 어렵다. 또한 어떤 수준과 횟수를 넘어야 자위 중독이라는 절대적인 기준은 없다. 그러나 자위를 하지 못했을 때나 그런 상황에 노출되었을 때 강박 증상이 발견된다면 그것은 상담이나 치료를 고민해 볼 필요가 있다. 예를 들어 자위하지 못했을 때 극심한 불안함과 초조함을 느끼는 경우, 이를 참지 못해 회사나 공공장소에서도 자위해야 하는 경우 등을 꼽을 수 있다. 위의 경우는 전문적인 상담과 치료가 필요하다. 다만 강박 증세는 자위가 아니더라도 흔한 현대인의 고충이며 정도에 따라 차이가 있으니 상담 전에 섣부르게 죄책감을 느끼거나 스트레스를 받을 이유가 없다.     내게 중요한 행위라면 더욱 소중하게19세기 이전만 하더라도 자위는 정신질환이나 중독 증세로 여겨져 탄압의 대상이 되었다. 그러나 현대 의학계에서 자위는 자연적인 신체적 반응으로 이해되며 평생에 따른 성 활동으로 인정받고 있다. 너무 큰 걱정이나 죄책감을 가지지 않았으면 한다. 필자는 자위가 단순한 배출, 자기 위로, 충동적 행위와 같은 비유보다 더 높은 대우를 받을 필요가 있다고 본다. 자위는 나와 하는 섹스이기 때문이다. 섹스를 계획할 때 몸 상태나 감성, 날씨와 무드, 음악과 향과 침대의 푹신함 등을 고민하듯 자위 역시 그런 대접을 받을 필요가 있다.  자위는 신체가 가진 놀랍고도 충만한 감각을 찾아내고 음미할 수 있는 시간이다. 햇살이 비치는 느지막한 오후 좋아하는 음료와 함께 자신의 몸 구석구석을 오랫동안 탐구할 시간을 가지길 추천한다. 거기에 취향에 맞는 섹스토이나 윤활제(이브젤이라던가…)를 곁들인다면 금상첨화다.  바야흐로 사회적 거리 두기의 시대이다. 뉴욕시 보건국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섹스 지침 공문을 발표했으며 거기에는 이런 문구가 적혀 있다.  You are your safest sex partner. Masturbation will not spread COVID-19, especially if you wash your hands. 당신은 당신의 가장 안전한 섹스 파트너입니다. 손을 깨끗이 씻는다면 자위는 코로나바이러스로부터 감염 위험이 없습니다.2) 우리는 자위하기 가장 좋은 시대를 살고 있다. 자위 행위를 통해 모두가 행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  p.s 블로그를 운영한 지 어언 2개월, 본인이 궁금한 주제를 다뤄 달라는 제작 요청이 들어왔습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이제 이 블로그가 점점 입소문이 퍼지나 봐요! 너무 기쁩니다!! 앞으로도 궁금한 것들이 있다면 댓글로 남겨 주세요. 최선을 다해 답변을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요약1.  일상생활과 성생활, 사회적 관계에 실질적인 문제가 발생하는 수준이 아니라면 자위 중독이라고 말하기 어렵다.2.  다만 자위를 하지 못했을 때나 그런 상황에 노출되었을 때 강박 증상이 발견된다면 상담이나 치료를 고민해 볼 필요가 있다.3.  자위는 신체가 가진 놀랍고 충만한 만족을 찾아내고 음미할 수 있는 시간이다. 단순한 배출이나 자기 위로가 아닌 내가 나와 하는 섹스다.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출처 및 참고자료1.    Ejaculation Frequency and Risk of Prostate Cancer: Updated Results with an Additional Decade of Follow-upBody-Safe Sex Toy Materials Guide / by Phallophile Reviews (각주 1)2.    Sex and Coronavirus Disease 2019 (COVID-19) / The NYC Health Department (각주 2)3.    Everything You Need to Know About Masturbation ‘Addiction’ / healthline 4.    5 Reasons Masturbation is Great for De-stressing / Ashley Laderer

    EVE 2020-03-25
  • 건강과 안전을 기준으로 섹스토이 고르는 법 (a.k.a 자위기구) [7]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JYP 신사옥에 거대한 유기농 직원식당을 차린 박진영은 말했다. 건강한 것을 먹는 것보다 몸에 해로운 것을 먹지 않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섹스토이라고 다르지 않다. 좋은 소재를 고르는 것보다 해로운 소재를 피해야 한다.  개중에는 섹스토이의 구매 기준이 디자인, 스펙, 성능 사람도 있겠지만 안전성과 건강이 최우선인 사람인 나같은 사람도 분명 있다. 이 글은 그런 사람들을 위한 글이다. 건강하고 안전하게 나를 꿈과 희망의 나라로 이끌어줄 반려기구를 구매하려는 사람들, 내 몸에 닿고 들어올 것들이 과연 무해한지 알아야 오르가슴을 느낄 수 있다는 사람들에게 바치는 꿀팁이다.  건강과 안전을 기준으로 섹스토이를 고르는 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1. 다공성 소재보다는 비다공성 소재의 섹스토이를 구매하자다공성과 비다공성은 쉽게 말해 사용할 섹스토이의 표면에 미세한 구멍이 있는 소재인지 아닌지를 구별하는 기준이다.  다공성 제품은 제품 표면에 미세한 구멍이 많아 사용 후 제품을 깨끗하게 세척해도 보이지 않는 사이사이 틈새에 박테리아와 세균이 증식할 가능성이 높다. 다공성 소재 섹스토이로는 젤리, 고무, 값싼 플라스틱 등이 꼽힌다. 이에 비해 비다공성 제품은 제품 표면에 구멍이 전혀 없어 완벽히 세척이 가능하고 더욱 위생적인 사용이 가능하다. 보통 섹스토이에서 사용되는 비다공성 소재로는 메탈, 의료용 실리콘(완벽한 비다공성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기공이 너무 작아 박테리아와 곰팡이가 서식하기 어렵다), 유리, 세라믹 등이 있다. 해외 제품들의 경우 ‘non-porous’라고 쓰인 걸 확인하고 고르면 비 다공성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보다 안전한 제품은 제품 상세 설명서의 소재/재질 부분에 ‘의료용’이나 ‘저자극성’이라는 문구가 함께 기재되어 있다. ‘황홀’, ‘세련’이라는 광고 문구에 속지 말고 더욱 꼼꼼하게 점검하도록 하자.  2. 값도 저렴한데 소재도 알 수 없는 제품이라면 무조건 피하자제조 출처도 없고 제품 성분도 제대로 표기되지 않은 값싼 플라스틱, 고무, 젤리 소재의 자위기구는 인체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위와 같은 섹스토이의 특징은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휘황찬란한 색깔의 매끈한 코팅으로 고객을 유혹한다는 점이다. (ABS라고 표기되지 않은 플라스틱, TPE/TPR, 젤리 등의 제품 소재 표기가 보인다면 안전성을 철저하게 검증하는 것이 좋다) 특히 값싼 플라스틱 소재로 만들어진 저렴한 섹스토이는 대개 프탈레이트(phthalate)라는 환경호르몬을 함유하고 있을 가능성이 높다. 이 환경호르몬에 오래 노출되면 유방암과 ADHD, 당뇨병,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특히 여성의 질은 일반 피부와 달리 흡수율이 높은 점막으로 이뤄진 기관이기에 위와 같은 소재의 품목이 더욱 위험하다. 가급적 안전한 소재이거나 ‘phthalate-free’라고 쓰인 플라스틱 제품을 고르고, 화학적인 냄새가 심한 제품은 구매하지 않는 게 좋다.  3. 콘돔을 씌우면 다 해결되는 것 아닌가부득이하게 섹스토이에 콘돔을 씌워야 하는 경우는 아래와 같다.l  제품 소재에 대한 정확한 정보가 없거나 저렴한 젤리, 고무 소재의 섹스토이(다공성)를 사용할 예정인 경우 콘돔을 씌운다.l  한 번의 섹스에서 다양한 신체 부위에 사용할 예정일 경우(질, 구강, 항문 등등) 사용할 신체 부위를 바꿀 때 콘돔을 씌운다. l  파트너와 번갈아 가며 섹스토이를 사용할 예정일 때, 살균하거나 세척이 어렵다면 콘돔을 씌운다.위의 경우에 속하지 않는다면 섹스토이에 콘돔을 씌우지 않기를 추천한다. 올바른 소재와 검증된브랜드에서 제작된 섹스토이는 콘돔을 씌우지 않아도 충분히 인체에 안전하게끔 제조되었기 때문이다. 특히 최근 시중에 판매되는 베스트셀러 섹스토이 중 대부분이 ‘의료용/친환경 실리콘’을 소재로 제작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제품의 경우 콘돔에 도포된 실리콘 성분의 윤활제가 제품 표면의 변색, 마모를 일으킬 수 있다. 윤활이 필요하다면 수용성 베이스의 윤활제를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브젤이라던가…이브젤이라던가…) 따라서 위생이 걱정된다면 콘돔을 씌우는 것 보다는 철저한 살균과 소독 후 보관 습관을 들이는 것이 제품의 수명 유지에 도움이 된다. 안전한 섹스토이는 콘돔을 사용하지 않아도 안전하며 위험한 섹스토이는 콘돔을 사용해도 위험하다.  백문이 불여일견, 건강과 안전을 염려하는 섹스토이 초심자들에게 가장 추천하고 싶은 것은 오프라인 섹스토이 매장을 방문이다. 최근 젠더, 성적 취향, 성적 지향을 꼼꼼하게 배려하면서 방문 고객에게 친절한 상담을 해 주는 오프라인 샵이 늘고 있다. 만약 당신이 처음 섹스토이를 구입할 생각이라면 직접 매장을 방문해 자신의 성감대나 자위 방법, 사용 계획 등을 사장님께 직접 말해보자. 그들에게 놀랍도록 친절한 답변을 들을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섹스를 하기 전 많은 것들을 따진다. 이를테면 그 날의 분위기나 매트리스의 푹신함이나 취향저격의 음악이나 포근한 향기 같은 것 말이다. 섹스토이 역시 마찬가지다. 이 업계에도 분명 명품과 장인정신이 깃든 제품이 있다. 심혈을 기울여 내 반려기구가 건강하고 튼튼한 녀석인지 꼼꼼하게 확인하자.  요약1. 값싼 젤리나 고무 등의 다공성 소재, 출처를 모르겠는 저렴한 소재의 섹스토이 제품은 박테리아와 세균이 증식할 가능성이 높으니 가급적 피하자.2. 의료용 실리콘 소재의 섹스토이에는 콘돔을 씌우는 행위가 제품의 변색이나 마모를 가져올 수 있다. 인체에 안전하게 제조되었으니 안심하고 사용하자.3. 이 업계에도 분명 장인정신이 깃든 명품이 있다. 사람이랑 섹스한다고 생각하고 심혈을 기울여 내 반려기구가 건강하고 튼튼한 녀석인지 확인하자.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출처 및 참고자료1. How to Choose The Right Material For Your Sex Toy / by Isabelle Deslauriers2. Your Guide to Sex Toy Materials / by Mia hart 3. Body-Safe Sex Toy Materials Guide / by Phallophile Reviews

    EVE 2020-03-12
  • 여성으로서 섹스하며 궁금했던 것들을 풀어봅니다. [6]

    EVE의 에디터 ‘상숙’ 입니다.이름만큼이나 친숙하게 섹스와 성과 관련된 이야기를 담담하게 풀어보려고 합니다.에디터인 저는 생물학적으로 여성입니다. 제 성기 부분을 관찰하자면 그곳에서는 음순과 음부, 음모, 클리토리스, 요도, 질 입구, 항문을 관찰할 수 있죠. 생물학 교과서나 기술과 가정 교과서(요즘도 교과서 명칭이 ‘기술과 가정’인지는 모르겠습니다)에서 삽화로 볼 수 있을 만한 그 그림에 나와 있는 성기의 부분 부분은 다 제 몸에 존재하는 부분들이죠.오늘은 이런 신체 부위를 지니고 있는 제가 평상시에 섹스하면서 궁금했던 것들, 또 걱정됐던 것들을 함께 풀어보고자 합니다. 평균 질 길이와 크고 긴 딜도, 음경에 대해서 1)여성의 평균 질 길이에 대해 분석한 논문자료는 많습니다. 한 연구에서는 평균 질 길이가 3.77인치 (9.6cm)이며, 대략 3~7인치 (7.6-17.7cm) 사이에 속한다고 말합니다. 다른 연구에서도 구체적인 수치는 다르지만 3~7인치 사이를 크게 벗어나진 않습니다. 국제 비뇨기협회의 영국 학술지에 실린 한 연구에 따르면, 발기한 음경의 평균 길이는 5.16인치 (13.1cm)라고 합니다. 딜도의 경우에도 발기한 음경의 평균 길이보다 긴 딜도가 많습니다. 그렇다면 여기서 한 가지 궁금증이 있습니다. 물론 사람마다 신체의 구조에 따라 질 길이는 (아무리 수많은 사람을 대상으로 연구를 해서 나온 ‘평균’ 길이가 논문으로 존재할지라도) 평균 길이 대비 짧을 수도 있고 길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평균을 중심으로 생각해 봤을 때 질 길이가 9.6cm라고 한다면 어떻게 9.6cm보다 긴 딜도와 발기한 음경이 질에 들어올 수 있는 걸까요? 생각만 하면 너무 아플 것 같은데 또 막상 실생활에서는 아파서 도저히 불가능하다기보다는 아플 때도 있고 쾌감이 느껴질 때도 있고 케이스 바이 케이스입니다. 이 이유는 바로 질의 평균 길이는(단면의 둘레도 마찬가지) 특정한 상황에 따라 변하기 때문입니다. 그렇기에 탐폰이나 딜도, 음경, 손가락 등이 들어갈 수 있죠. 특히 신체가 흥분된 동안에는 더 많은 윤활액이 나오고 자궁경부와 자궁의 끝이 약간 위로 올라가기에 무엇인가 들어오기에(?!) 도움이 됩니다. 질 또한 근육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필요시에는 이완이 가능한 것입니다. 저도 처음에 평균 길이만 보고 상상할 때는 ‘어떻게 그럴 수 있지?’라고 생각했는데 알고 나니 속이 시원했답니다. 참, 평온한 상태에서의 질의 길이보다 흥분된 상태의 질의 길이가 더 늘어난다고 할지라도 너무 크고 긴 딜도나 음경의 경우에는 여전히 불편함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은 잊지 말아 주세요. (‘불편함’에 대해서는 바로 다음 문단에서 다룹니다)*평균 질길이와 평균 음경 길이에 대한 정보를 기반으로 한 의문 때문인지 인터넷에는 종종 ‘자궁경부의 통로(평상시에 아주 단단한 조직으로 이뤄진 작은 구멍)를 딜도나 음경이 통과하는 게 아니냐’는 글이 돌아다니기도 합니다. 불편함은 어떻게 하면 좋을까가끔 체위에 따라 혹은 어떤 기구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자궁 경부가 자극되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저의 경우에는 자궁경부가 자극되면 (어떻게 말해야 정확하게 표현하는 것일지 모르겠지만) 볼록 튀어나온 자궁 경부가 눌리면서 (뽁 하고 눌리는 느낌?) 약간 아픈 느낌이 들어요. 그런데 신기하게 천천히 깊게 닿으면 아픈데 빠른 운동(?) 시에는 약간 아픈 느낌보다는 쾌감이 더 많이 느껴지죠. 반복적인 자극을 통해 아픔이 쾌감으로(미미하다 강하게) 느껴지게 됩니다. 물론 아프기만 하든 쾌감이 느껴지든 자궁경부가 자극되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아무리 사전에 신체를 청결하게 하고 섹스나 자위를 한들 자궁 경부가 자극되는 것은 그것대로 여성의 생식기 건강에 안 좋은 것이니까요. 쾌감만 느꼈어도 경부가 많이 자극되면 후에 자궁 경부가 빨갛게 부어오르거나 헐 수가 있습니다. 입안도 피곤하면 쉽게 헐거나 상처가 잘 안 아물듯이 우리 몸의 일부인 자궁 경부도 마찬가지로 몸 상태가 좋지 않거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면 더더욱 이런  자극에 의한 이 잘 낫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런 상태에서 계속해서 주기적으로 자극이 가해지면 상처가 심해지고 이런 증상이 심해지고 관리가 안 되면 최악의 경우에는 자궁경부암까지 발전할 수도 있는 거죠. 그렇다면 자극이 심해서 염증까지 번지는 것을 어떻게 하면 예방할 수 있을까요? 가장 먼저 할 수 있는 일은 자극이 잘 가거나 깊게 토이나 성기가 삽입되는 자세를 자제하는 것입니다. 자세에 따라 딜도나 음경이 들어올 수 있는 길이가 다소 달라지는데요. 후배위(doggy style)나 여성이 누워서 양다리를 넓게 벌리는 체위, 양다리를 높게 올리는 체위에서는 여성의 질 길이가 짧아집니다. 이 체위들은 관계 시 흔히 이용되는 체위이지만 지속적으로 반복되면 여성 질과 자궁에 손상을 주게 됩니다. 특히 후배위의 경우에는 처음 삽입 시 삽입하는 각도가 불편함을 크게 주는 각도라면 질에 상처가 생길 수 있습니다. 조급하게 바로 삽입을 시도하기보다는 적절하게 자세를 조절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2) 무리가 별로 가지 않은 체위일지라도 불가피하게 음경이 큰 경우에는 제가 이전 포스팅에서 추천했던 ‘도넛링 (클릭)’을 사용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3) 물론 아무리 조심한다고 해도 아픔이란 것은 예고 없이 찾아오곤 합니다. 정말 조심을 했어도 컨디션이 좋지 않거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상황이라면 작은 상처도 쉽게 아물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질염 등의 증상이 보이면 부인과에 방문해 봐야 합니다. 간혹 전문의가 자궁경부가 어떻게 부었는지 보여주기도 하는데, 그렇다면 시간이 지나고 자궁 경부가 다시 정상적인 상태로 돌아오기 전까지는 섹스나 자위는 삼가는 것이 좋겠죠?  차마 말하고 싶지 않은 통증, 방광염 4)5)섹스나 자위를 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손이나 기구 등이 항문이나 회음부 등에 닿을 수 있고 그렇게 애무를 하다 보면 음부나 질 입구, 클리토리스, 요도 주변부에도 닿을 확률이 높습니다. 여성의 요도는 평균적으로 4cm 정도로 남성에 비해 짧아 균이 들어오기 쉬울뿐더러 항문과 요도 사이의 간격도 짧죠. 항문 근처에 사는 대장균은 자칫 요도를 타고 방광 안으로 들어오기 쉬운데, 대장균의 구조 특성상 여성의 방광에 더 잘 달라붙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여성들은 체질적으로 방광염에 더 잘 걸리게 됩니다. 섹스나 자위 도중에 항문의 균이 옮겨진다면 충분히 직후에 급성 방광염이 걸릴 수 있습니다. 방광염의 기본 증상은 소변이 자주 마렵고(하지만 막상 화장실을 가면 소변이 거의 나오지 않습니다), 소변을 볼 때 찌릿찌릿한 통증이 있고, 심한 경우에는 소변에서 혈뇨가 보이기도 합니다. 평상시에 일상생활을 하는 중 계속 잔뇨감이 남아 찝찝한 기분이 들기도 하고요.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방광염은 그대로 가만히 두면 요로감염, 더 심하면 콩팥까지 균이 감염(신우신염)될 수 있기 때문에 재빨리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방광과 요도에 대한 진단과 치료는 기본적으로 비뇨기과에서 다루지만 여성의 경우는 질염인지 방광염인지 확실히 판단하지 못해 부인과로 찾아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비뇨기 진료는 보통 비뇨기에서 보는 것이 통상적이나 비뇨기과에 가는 것이 부담스러운 분들은 산부인과에 내원하셔도 충분히 치료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방광염은 소변검사 후, 소변검사에서 나온 균 감염 수치, 혈뇨 수치, 방광 내 세포 수치(이 수치가 높으면 방광 내 세포가 계속 오줌을 통해 배출된 것이므로 염증이 있다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등을 본 뒤 방광염을 진단하게 됩니다. 방광염의 치료는 생각보다 간단하며 쉽게 나을 수 있습니다. 항생제를 꾸준히 며칠 동안 복용하면 금방 방광염의 통증을 없앨 수 있습니다. 그러니 흔하게 소변을 보는 행위에서 통증이 느껴진다고 참고 있지 말고 꼭 병원에 방문하시길 권장합니다. 방광염은 여러 원인으로 걸릴 수 있지만, 섹스 후 걸리는 방광염은 섹스 전후로 청결히 할 것, 섹스 후 바로 소변을 볼 것 등의 원칙을 지키면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그럼 우리 모두 덜 아프고 더 행복한 섹슈얼라이프를 즐겨요. ⓒ상숙, EVE Marketer [참고자료]1) How deep is a vagina? What to know, Rachel Nall(Medecally reviewed by Cynthia Cobb, APRN), 2020. 1. 12, https://www.medicalnewstoday.com/articles/321220#what-affects-vaginal-size2) 10 of the most dangersous sex positions that are more pain than pleasure, Era Tanger, 2017. 7. 30,https://www.scoopwhoop.com/dangerous-sex-positions/3) [이브레터] 부드럽게 자극을 도와줄 아이템을 소개합니다, 에디터 상숙, 2019. 12. 5,https://www.evecondoms.com/article/blog/8/10149/4) The link between UITs and sex: Causes and how to prevent them, Meryl Davids Landau(Medically reviewed by Kacy Curch, MD), 2020. 2. 20,https://www.everydayhealth.com/urinary-tract-infections/the-link-between-utis-and-sex.aspx5) 관계 후 아프고 찌릿하다면,  http://health.chosun.com/healthyLife/column_view.jsp?idx=3974 

    EVE 2020-03-10
  • 술 먹고 섹스하면 생기는 일 (a.k.a 음쥬섹ㅅㅡ) [1]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 /* Font Definitions */ @font-face {font-family:굴림; panose-1:2 11 6 0 0 1 1 1 1 1; mso-font-alt:Gulim;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342176593 1775729915 48 0 524447 0;} @font-face {font-family:"Cambria Math"; panose-1:2 4 5 3 5 4 6 3 2 4; mso-font-charset:0; mso-generic-font-family:roman;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3 0 0 0 1 0;} @font-face {font-family:"맑은 고딕"; panose-1:2 11 5 3 2 0 0 2 0 4;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font-face {font-family:"\@맑은 고딕";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font-face {font-family:"\@굴림"; panose-1:2 11 6 0 0 1 1 1 1 1;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342176593 1775729915 48 0 524447 0;} /* Style Definitions */ p.MsoNormal, li.MsoNormal, div.MsoNormal {mso-style-unhide:no; mso-style-qformat:yes; mso-style-parent:""; margin-top:0cm; margin-right:0cm; margin-bottom:8.0pt; margin-left:0cm; text-align:justify; text-justify:inter-ideograph; line-height:107%; mso-pagination:none; text-autospace:none; word-break:break-hangul; font-size:10.0pt; mso-bidi-font-size:11.0pt; font-family:"맑은 고딕",sans-serif; mso-ascii-font-family:"맑은 고딕";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font-family:"맑은 고딕";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font-family:"맑은 고딕"; 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font-kerning:1.0pt; mso-fareast-language:KO;} p.MsoListParagraph, li.MsoListParagraph, div.MsoListParagraph {mso-style-priority:34; mso-style-unhide:no; mso-style-qformat:yes; margin-top:0cm; margin-right:0cm; margin-bottom:8.0pt; margin-left:40.0pt; mso-para-margin-top:0cm; mso-para-margin-right:0cm; mso-para-margin-bottom:8.0pt; mso-para-margin-left:4.0gd; text-align:justify; text-justify:inter-ideograph; line-height:107%; mso-pagination:none; text-autospace:none; word-break:break-hangul; font-size:10.0pt; mso-bidi-font-size:11.0pt; font-family:"맑은 고딕",sans-serif; mso-ascii-font-family:"맑은 고딕";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font-family:"맑은 고딕";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font-family:"맑은 고딕"; 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font-kerning:1.0pt; mso-fareast-language:KO;} span.ae-compliance-indent {mso-style-name:ae-compliance-indent; mso-style-unhide:no;} .MsoChpDefault {mso-style-type:export-only; mso-default-props:yes; mso-bidi-font-size:11.0pt; font-family:"맑은 고딕",sans-serif; mso-ascii-font-family:"맑은 고딕";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fareast-language:KO;} .MsoPapDefault {mso-style-type:export-only; margin-bottom:8.0pt; text-align:justify; text-justify:inter-ideograph; line-height:107%;} /* Page Definitions */ @page {mso-page-border-surround-header:no; mso-page-border-surround-footer:no;} @page WordSection1 {size:595.3pt 841.9pt; margin:3.0cm 72.0pt 72.0pt 72.0pt; mso-header-margin:42.55pt; mso-footer-margin:49.6pt; mso-paper-source:0;} div.WordSection1 {page:WordSection1;} /* List Definitions */ @list l0 {mso-list-id:575095864; mso-list-type:hybrid; mso-list-template-ids:1370496702 1632285392 67698713 67698715 67698703 67698713 67698715 67698703 67698713 67698715;} @list l0:level1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38.0pt; text-indent:-18.0pt; mso-bidi-font-family:Arial; color:#7F7F7F; mso-themecolor:text1; mso-themetint:128;} @list l0:level2 {mso-level-number-format:alpha-upp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6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3 {mso-level-number-format:roman-low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right; margin-left:8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4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10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5 {mso-level-number-format:alpha-upp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12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6 {mso-level-number-format:roman-low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right; margin-left:14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7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16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8 {mso-level-number-format:alpha-upp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left; margin-left:180.0pt; text-indent:-20.0pt;} @list l0:level9 {mso-level-number-format:roman-lower; mso-level-tab-stop:none; mso-level-number-position:right; margin-left:200.0pt; text-indent:-20.0pt;} ol {margin-bottom:0cm;} ul {margin-bottom:0cm;} --> 술, 400만년 동안 통용된 합법적 마약. 많은 사람들을 황홀경, 혹은 절망에 빠지게 한 악마의 음료. 술과 섹스는 오랜 시간동안 밀월관계를 맺으며 나날이 발전해왔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수많은 루머를 탄생시켰다. 오르가즘과 멀어지게 한다, 아니다 더욱 잘 느껴진다, 발기부전을 유발한다, 건조하게끔 한다 등등   모두 사실일까? 루머의 진위여부를 대부분 취중에 가리려 했기 때문에 팩트가 무엇인지 모르겠다(기억이 나질 않는다). 이제 맨정신에 정확히 짚어보자. 술은 섹스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   Q. 술을 먹으면 더 섹스하고 싶을까? 술을 마신다고 꼭 평소보다 더 섹스하고 싶어지는 것은 아니다. 섹스를 하고 싶다는 심리적, 생리적 요인은 음주의 유무 외 더 많고 복잡한 개인적 영향이 수반된다. 따라서 술이 곧 섹스를 부른다는 주장은 인과관계가 뚜렷하지 않은 비약이다.   그렇다면 술이 호감을 불러일으키는 것은 사실일까? 흐려진 통제력과 판단력이 평소보다 더 상대를 매력적으로 보이게 하는 ‘비어 고글(Beer Goggle)’효과를 만들어 ‘맨정신이라면 원치 않았을 섹스’를 원하게 하는 것은 사실이다. 과도한 음주는 평소 호감을 느끼던 포인트들을 더욱 두드러지게 보이게끔 하는 것이 아니라, 취하지 않았다면 절대 매력적으로 생각하지 않았을 것들에 매력을 느끼게끔 한다.   술이 섹스에서 갖고 오는 또 다른 리스크는 취했다는 사실을 ‘친해졌다’, 혹은 더 나아가 ‘섹스하고 싶다’는 상태로 착각하게 된다는 점이다. 술은 분명 친밀감을 형성하는데 도움을 준다. 미국 피츠버그 대학 연구에 의하면 새 창에서 열립니다.새 창에서 열립니다.Opens in a new Window.Opens in a new Window.Opens in a new Window.Opens in a new Window. 낯선 사람과의 만남에서 술은 대화의 집중력을 높여주고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진짜 미소인 ‘뒤센 미소(Duchenne smile)’를 짓는 횟수를 늘려준다고 한다. 그러나 이 미소를 짓거나 대화에 집중한다는 사실이 곧 ‘섹스하고 싶다’라는 뜻은 아니다. 여기서 오는 인지부조화에서 많은 폭력과 비극이 발생했다. 사람이 술을 먹어야지 술이 사람을 먹어서는 안 된다.   Q. 발기부전을 불러 일으키거나 질이 건조해질까? 과도한 음주는 섹스 시 평소보다 적은 윤활액이 나오게 한다. 술을 마시게 되면 탈수, 피로, 두통 등의 현상이 발생하며 특히 질 건조 증상을 유발해 삽입섹스 시 통증을 유발할 수 있다.   발기부전과 사정지연, 조루 등이 찾아올 수 있다. 인간 남성 생식기에는 뼈가 없다. 해면체로 이뤄져 있는 남성 생식기는 모세혈관들의 팽창을 통해 발기가 이뤄지는데 술은 이 팽창과정을 방해해 발기를 방해한다. 또한 음주로 인한 중추 신경계의 둔화는 쾌감을 반감시키거나 통제력을 잃게 만든다. 이는 곧 ‘너무 이르거나 아예 오지 않을 사정’이라는 비극을 낳는다.   물론 위의 사례는 ‘과도한 음주’라는 상황을 수반한다. 그러나 동양인의 약 20% 가량은 알코올을 분해하는 효소인 아세트알데히드 탈수소효소(ALDH) 양이 매우 적거나, 아예 분비하지 못한다는 사실을 감안했을 때, 이 글을 읽는 한국인 10명 중 2명은 만족스러운 섹스를 위해 한 모금의 술도 먹지 않을 것을 권장하는 바이다.   Q. 오르가즘을 느끼기 힘들어질까? 과도한 음주는 오르가즘과 멀어지게 한다. 술은 피부의 신경 종말 조직의 민감성을 감소시켜 여러 방면으로 우리의 감각을 둔화시킨다. 쉽게 말해 전희 과정에서 느껴지는 쾌감을 현저하게 줄여 섹스 전체에서 느낄 수 있는 즐거움을 반감시킨다.   술을 엄청 많이 먹어 취한 다음날, 무릎에 멍이 들어 있는 것을 발견했지만 내가 언제 부딪히고 넘어졌는지 기억도 안나는 경우를 기억하는가? 음주로 인한 신체 자극의 둔화가 섹스까지 이어진다고 생각하면 너무 아쉽지 않은가!   애초에 오르가즘을 느끼는 것도 쉽지않은 일이건만 과도한 음주는 우리의 정신적/육체적 감각을 더욱 무디어지게 한다. 오르가즘에 다다르기 위해서는 극도의 집중력과 고도의 신체적 노력이 필요하다. 오선생을 만나기 위해 경건한 마음을 갖도록 하자.   “…It provokes the desire, but it takes away the performance.” "…술은 욕정을 불러일으키나, 그 행위를 빼앗아 간다."  셰익스피어의 맥베스 2장 3막에 나오는 대사다. 가볍게 흥을 돋굴 한 두 잔의 술은 섹스에 도움을 준다. 그러나 과한 음주는 모든 성적 쾌락의 반감을 불러일으킴을 잊지 말아야 한다. 2020년 현재, 한국은 세계 알코올 소비량 11위에 섹스 만족도 최하위 국가다.       요약 1. 술을 먹는다고 더 섹스하고 싶어 지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맨정신이라면 원치 않을 섹스를 하게 될 가능성이 높아진다.2. 술이 섹스에서 갖고 오는 또 다른 리스크는 취했다는 사실을 ‘친해졌다’, 혹은 더 나아가 ‘섹스하고 싶다’는 상태로 착각하게 만든다는 점이다. 3. 과도한 음주는 발기부전, 사정지연, 질 건조(적은 윤활액), 조루 등을 유발하며 오르가즘과 멀어지게 한다.  이 글은 음주를 장려하거나 독려하는 글이 아닙니다. 지나친 음주는 간경화나 간암을 일으키며, 운전이나 작업 중 사고 발생률을 높입니다. 또한 알코올 중독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 - 출처 및 참고자료 1. Does alcohol really make you better in bed? – The Guardian / 2015 06.30 2. Drunk in Love: The Science of Sex and Alcohol – Mens Journal 3. Alcohol and Emotional Contagion: An Examination of the Spreading of Smiles in Male and Female Drinking Groups / Catharine E. Fairbairn 4. Alcohol’s Effects on Sexual Perception / ANTONIA ABBEY <!-- /* Font Definitions */ @font-face {font-family:"Cambria Math"; panose-1:2 4 5 3 5 4 6 3 2 4; mso-font-charset:0; mso-generic-font-family:roman;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3 0 0 0 1 0;} @font-face {font-family:"맑은 고딕"; panose-1:2 11 5 3 2 0 0 2 0 4;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font-face {font-family:"Noto Sans KR"; panose-1:2 11 5 2 4 5 4 2 2 4; mso-font-alt:Cambria; mso-font-charset:0;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536870145 1073741855 134217769 0 1 0;} @font-face {font-family:"\@맑은 고딕";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 Style Definitions */ p.MsoNormal, li.MsoNormal, div.MsoNormal {mso-style-unhide:no; mso-style-qformat:yes; mso-style-parent:""; margin-top:0cm; margin-right:0cm; margin-bottom:8.0pt; margin-left:0cm; text-align:justify; text-justify:inter-ideograph; line-height:107%; mso-pagination:none; text-autospace:none; word-break:break-hangul; font-size:10.0pt; mso-bidi-font-size:11.0pt; font-family:"맑은 고딕",sans-serif; mso-ascii-font-family:"맑은 고딕";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font-family:"맑은 고딕";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font-family:"맑은 고딕"; 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font-kerning:1.0pt; mso-fareast-language:KO;} .MsoChpDefault {mso-style-type:export-only; mso-default-props:yes; mso-bidi-font-size:11.0pt; font-family:"맑은 고딕",sans-serif; mso-ascii-font-family:"맑은 고딕";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fareast-language:KO;} .MsoPapDefault {mso-style-type:export-only; margin-bottom:8.0pt; text-align:justify; text-justify:inter-ideograph; line-height:107%;} /* Page Definitions */ @page {mso-page-border-surround-header:no; mso-page-border-surround-footer:no;} @page WordSection1 {size:612.0pt 792.0pt; margin:72.0pt 72.0pt 72.0pt 72.0pt; mso-header-margin:36.0pt; mso-footer-margin:36.0pt; mso-paper-source:0;} div.WordSection1 {page:WordSection1;} -->

    EVE 2020-02-27
  • 뒤로하는 섹스에 대하여 (Real 후방주의) [8]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전에 사귀던 애인이랑 섹스를 했을 때는 뒤로 하는 게 좋았거든요? 근데 이번에 새로 사귄 애인이랑 뒤로 하는데 너무 아픈거에요. 윤활유를 발라 보기도 했고 애무도 열심히 했는데 왜 그 사람이랑 할 때는 아픈 걸까요? 저는 뒤로 하는 섹스가 너무 좋은데 방법이 없을까요?” 후배위(後配爲) : 다른 체위에 비해 유연성이나 힘이 부족해도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고 직립한 상태라면 언제 어디서든 시도할 수 있다. 그래서일까, 뒤로 짝짓는 행위라는 뜻의 이 체위는 인류를 포함한 대다수의 종(種)이 시도하는 저명한 섹스 포지션이다. 뒤로 하는 섹스에 대해, 그리고 꼭 알아야 할 생식 건강과 팁에 대해 알아보자. 뒤로하는 심리‘후배위는 남성이 가장 선호하는 체위이며, 그것은 남성에게 있는 정복욕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체위이기 때문이다.’ 인터넷에 후배위를 검색하면 대다수의 자료에서 위와 같은 주장을 발견할 수 있다. 통계적으로 남성이 선호하는 체위로 꼽힐 순 있으나 그것이 정복욕을 기반으로 한다는 사실은 납득하기 어려울뿐더러 들었을 때 여러모로 불쾌할 수 있는 주장이다. 모든 남성이 칭기즈칸 같은 정복욕을 가진 것은 아니며 후배위를 즐겨 하는 모든 여성이 정복당하길 좋아하는 것도 아니다. 따라서 우리는 이 체위에 관해 더 자세한 감성적 접근을 통해 새로운 문장을 만들어 볼 필요가 있다. 분명 후배위는 정상위보다 감정적 교류가 적다. 얼굴을 보지 않기 때문이다. 얼굴이 보이지 않는다는 사실은 의문과 정보의 통제를 남긴다. 즉, 섹스라는 시공간적 환경에서 자유의지가 적어지는, 통제된 상황이 만들어지며 이 사실이 누군가에게는 굴욕적이거나 불안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고 또 어떤 이에게는 같은 이유로 스릴이 있거나 매력적일 수 있다. 그래서 이 체위는 개인적인 취향이 많이 갈린다. 또한 후배위를 즐기는 사람들 대다수가 이성애자 커플일 것이라는 것도 착각이다. 동성애자 커플 역시 후배위를 즐겨 할 수도 있고 또 아닐 수도 있다. 우리는 한 체위에 관해 단순화한 정의보다는 심층적이고 고도화된 해석이 필요한 시대를 살고 있다. 따라서 후배위를 포함한 모든 체위에서 우리는 상대의 컨디션과 상황, 감수성을 고려하고 대화해야 한다. 후방 주의 : 위험할 수 있습니다일반적으로 한국 여성의 평균 질 길이는 6~7cm이며 한국 남성의 평균 발기된 성기 길이, 또는 딜도의 사이즈는 6~12cm 혹은 그 이상이다. 그런데 섹스 도중 여성이 다리를 위로 높게 들어 올리거나 후배위 자세를 취하게 되면 신체 구조와 삽입의 각도 상 여성의 질 길이가 1~2cm 정도 짧아지게 된다. 그 때문에 후배위 자세는 여성의 생식기 건강, 특히 자궁경부에 큰 위협이 될 가능성이 있는 체위다. 남성 성기나 딜도가 다른 체위에 비해 깊게 삽입되어 여성의 질 안쪽과 자궁 경부에 닿을 확률이 높아지며, 이 상태에서 너무 강한 삽입 운동을 하게 되면 자궁 경부를 손상해 질염, 자궁경부 염증을 유발할 수 있으며 심하면 자궁경부암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삽입하는 주체는 다른 섹스 체위보다 훨씬 더 세심한 배려와 대화를 통해 상대의 신체적 반응을 살펴야 한다. 또한 후배위를 포함한 깊숙한 삽입을 즐기는 여성이라면 찌르듯이 진행되는 후배위 자극이 아닌 문지르듯 부드러운 후배위 자극을 추천한다. 각도의 중요성솔루션의 핵심 중 첫 번째는 각도다. 체위의 변화란 결국 몸의 관절을 움직여 삽입 각도를 달리하는 것이다. 후배위를 즐기는 커플이라면 몸에 통증이 최대한 덜한 쪽으로 신체적 각도를 조절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키 차이가 크게 나는 커플이라면 후배위 자세를 시도할 때 적잖은 문제가 발생한다. 침대에서 엎드려 시도하자니 한쪽이 너무 낮거나 높아서 불편하고 일어서서 하자니, 한쪽이 까치발을 들거나 매너 발을 시도해야 한다. 이런 경우 주변의 도구를 잘 활용해야 한다. 쿠션을 사용해 배나 무릎을 받쳐 높이를 조절해보기도 하고 한 명은 침대 끝으로 가고 다른 한 명은 바닥에 서는 방식으로 삽입 위치를 바꿀 수도 있다. 이런 다채로운 시도를 통해 삽입 후 압력이나 통증이 줄어들었는지 꼼꼼히 확인한다면 즐겁게 후배위 섹스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어느 정도 자극까지 안전한 것인가는 개인의 선택이다. 우리는 성인으로써 자신의 쾌락과 통증을 스스로 선택하고 주장하고 제한해야 한다. 존중과 교감이 없는 섹스는 단지 쾌락일 뿐이다. '뒤로' 하자는 제안을 섣불리 하지 말자. 일방적으로 요구하다가는 '앞으로' 영영 못 보는 수가 있다. 요약1. 후배위는 여성의 생식기 건강, 특히 자궁경부에 큰 위협이 될 가능성이 있어 취향이 많이 갈린다.2. 따라서 후배위 섹스는 다채롭게 깊이와 각도를 조절하여 삽입해 보고 압력이나 통증이 줄어들었는지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3. '뒤로' 하자는 제안을 섣불리 하지 말자. 일방적으로 요구하다가는 '앞으로' 영영 못 보는 수가 있다.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 -출처 및 참고자료1.     질(Vagina) 서울대학교병원 신체기관정보2.     Science Says This Is The Worst (And Most Dangerous) Sex Position For Your Genitalia / Amanda Chatel, February 3rd 20153.     What To Do When Doggy Style Sex Gets Uncomfortable / CORY STIEG, November 27, 20184.     How to Get Less Pain, More Pleasure in Doggy-Style By Emily Morse, September 25, 2016 

    EVE 2020-02-19
  • 똑똑한 사람이랑 섹스하고 싶어요 – (a.k.a 사피오섹슈얼) [6]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외모가 전혀 제 스타일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그 사람이 현대 영화 사조와 흐름에 대해 금융문제를 근거로 자신만의 철학을 펼치는데 갑자기 미친듯이 섹스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들은 자신을 ‘사피오섹슈얼(sapiosexual)’이라고 한다. 현명함 - 사피엔스(sapiens)를 섹스어필의 기준 중 하나라고 말하는 그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지능이 도드라져 보이는 순간에 흥분하는 사람들우리는 전문적인 지식 체계를 갖추고 창의적 발상을 할 수 있는 능력이 재화가 되는 시대에 살고 있다. 그래서인지 대부분 연애와 섹스와 결혼에서 ‘지능’을 무시못할 기준으로 삼곤 한다. 뛰어난 지능을 짐작케 할 수 있는 직업이나 배경, 학력, 언변 등이 통상적으로 매력 상승의 주요 원인이 되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그런데 사피오섹슈얼은 뛰어난 지능이 ‘호감’의 영역을 넘어 뚜렷한 ‘섹스어필’의 기준이라고 주장한다. 외모나 배경보다 똑똑하거나 정신 수준이 성숙한 사람에게 유독 성적 매력을 느낀다고 한다. 여기서 더 나아가 지능이 도드라져 보이는 순간을 포착했을 때 섹스 어필이 극대화된다고 말한다. 이를테면, 섹스하기 전 100분토론을 방불케 하는 뜨거운 정치적 논쟁을 벌인다던가 영화나 음악에 대한 폭넓은 의견을 나누는 것이 중요한 전희의 단계에 포함되는 것이다. 스스로를 사피오섹슈얼이라고 말하는 사람들 중 일부는 섹스 전 후에 위와 같은 순간을 일부러 연출하기도 하며 교수, 박사, 교사, 도서관 사서 등 학습 기관과 관련된 직업을 갖는 사람들에게 섹스 판타지가 있다고 밝혔다.    짧은 연구역사 그러나 뜨거운 반응사피오섹슈얼에 대한 학문적 관심은 그 역사가 길지 않다. 몇 안되는 대학 연구진의 성과로 2017년 서호주대학 질레스 지냑 교수 연구팀의 실험을 꼽을 수 있다.  지냑 교수의 연구팀이 시도한 방식은 18~35세의 성인남녀 약 383명을 선발하여 서로 지적인 대화를 시도하고 하고, 그 과정에서 상대의 성적 매력을 측정하게 하는 방식이었다. 흥미로운 시도였지만 안타깝게도 참가자 대부분에게서 지능과 성적 선호도 사이의 뚜렷한 상관관계를 찾을 수 없었다. 다만 8%라는 숫자의 실험 참가자들이 지적 수준이 높은 상대에게 특별히 강한 선호도를 보이는 것을 발견했을 뿐이다. 이 외에는 사피오섹슈얼에 관한 전문적인 연구나 학계의 의견을 찾아보기 어려웠다. 반면 사피오섹슈얼의 사회적 반응은 학계의 미진한 관심에 비해 매우 활발한 편이다. 사피오섹슈얼에 대해 부정적인 쪽에서는 이 용어가 너무나 엘리트주의적이며 지적 장애를 가진 사람들에게 모욕감을 줄 수 있다는 의견과 정확히 규명되지 않은 작은 페티쉬(fetish)를 ‘성적 취향’이라는 범위까지 격상시키는 것은 무리가 있다는 우려를 보이기도 한다.  그럼에도 어떤 측면에서는 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일으키며 온라인 데이팅 앱의 핫 키워드로 자리잡는 추세다. 세계 최다 온라인데이팅 앱 중 하나인 ‘오케이큐피드(OKCupid)’에는 사용자의 성적 지향과 정체성을 표시하는 카테고리 안에 2010년부터 이 신조어를 포함시키고 있으며, 지난 3월 개최된 뉴욕의 영화제 ‘시네킹크’에는 ‘사피오섹슈얼’이라는 제목의 단편영화가 소개되기도 했다.   성적 취향의 정의는 과학에서 벗어나 있다사피오섹슈얼은 용어가 낯설 뿐 그 내용은 친숙하다. 동서고금을 통틀어 지능이 뛰어난 사람은 보통 매력적이라고 일컬었기 때문이다. 그 매력은 범접할 수 없는 지적인 카리스마에서도 나오겠지만, 실제로는 대화를 통해 나오는 유대감과 친숙함에 있지 않을까? 아는 만큼 나눌 대화도 많은 법이다. "아름다움이란 이를 감상하는 마음 속에서만 존재하고 각자의 마음은 각기 다른 아름다움을 인식한다" – 데이비드 흄 무엇이 아름답냐는 질문은 많은 오해와 폭력을 불러일으킨다. 아름다움은 다양한 물리적, 감정적, 정신적, 사회적 측면에서 대상화되고 정의되기 때문이다. 성적 취향 역시 마찬가지다. 어떤 순간에 강한 성적 충동을 느끼는지는 개인의 영역이다. 다만 그것의 발화와 실천에 있어 상호 합의와 명시적 동의가 지켜져야 할 뿐이다. 더 많고 다양한 성적 취향들이 대두되는 세상에 살아가길 바란다. 그만큼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오르가즘의 깊이와 넓이도 팽창할 테니까.  요약1. 지적 능력이 섹스어필의 기준인 사피오섹슈얼이 존재한다.2. 이들은 전희 과정에서 논쟁이나 토론, 낭독 등을 시도하기도 하며 이를 통해 성적 흥분을 경험했다고 밝혔다.3. 사피오섹슈얼에 대한 전문적인 연구 결과는 매우 적다. 그러나 최근 몇 년가 다양한 매체에서 다뤄지고 잇따른 대중의 증언이 이어지면서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받는 중이다.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 -출처 및 참고자료1. Some people are attracted sexually to intelligence: A psychometric evaluation of sapiosexuality / 2017 December / Giles E Ginac – University of Western Australia2. OKcupid - okcupid.com/identity/sapiosexual3. The Hottest Body Part? For a Sapiosexual, It’s the Brain - New York Times / June 2, 2017 4. Are You Sapiosexual? – Discover / by- Nathaniel Scharping / January 5, 20185. Sexy Librarian's Big Book of Erotica Paperback – August 12, 2014 / by Rose Caraway  6. Sapiosexuality: What Attracts You to a Sexual Partner? / Diana Raab PhD / Posted Aug 26, 2014

    EVE 2020-02-07
  • 섹스하는 꿈은 왜 꾸나요? (a.k.a Sex Dream) [3]

    EVE의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때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이 나이를 먹고, 혹은 이 나이 밖에 되지 않았는데 우리는 왜 섹스하는 꿈을 꿀까? 꿈은 무의식의 반영이라고 하던데, 그렇다면 나에게 심각한 문제가 생긴 것인가? 나의 숨겨진 성적 취향을 알려주기 위한 힌트일까? 꿈이라서 가능한 섹스에 대해, 꿈 같은 섹스에 대해 그리고 섹스하는 꿈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그 사람과 섹스하는 꿈, 대체 왜 꾸는가'평소에 내가 그런 생각을 마음에 품고 살았다니...'‘걔랑 섹스하고 싶다는 상상을 한 적이 없었는데…이제 앞으로 걔를 어떻게 보지?’‘어떻게 내가 이슬이를 두고 웅이랑 이런 꿈을 꿀 수 있지?'  평소 흠모했던 대상이라면 그나마 낫다. 문제는 전혀 생각지도 못한 대상(절친, 직장동료, 괴물, 조커)과 섹스하는 꿈을 꿨다는 점이다. 이들이 등장인물로 나온 것도 기괴한데 꿈에서 평소에 시도해 본 적도 없는 하드코어한 섹스 장면이 나온다면 자괴감은 배가 된다. 그러나 걱정하지 말라. 결론부터 말하자면, 섹스하는 꿈은 내 욕망이나 평소의 생각과 크게 관계가 없다. 수면의 단계 중 렘(REM)수면 상태에 돌입하게 되면 세로토닌, 노르아드레날린의 분비가 줄어들고 중추신경계에서 아세틸콜린이 왕성하게 분비되어 뇌의 여러 부위를 자극하게 된다. 그때 뇌의 전대상회·내측전두엽이 자극을 받으면 뇌에 저장된 불특정 다수의 기억들이 무작위로 작동, 재생하게 된다. 이 순간을 우리는 꿈이라고 부른다. 섹스하는 꿈도 마찬가지다. 섹스하는 꿈은 우리의 뇌가 수면 중 셀 수 없을 만큼 많은 데이터를 저장, 처리, 삭제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반응 중 하나일 뿐이다. 뇌의 반응과 호르몬 변화의 산물에 가깝다. 따라서 누군가와 섹스를 한 꿈을 꾸었다고 해서 평소에 괜히 자책하거나 확대 해석할 필요가 없다. 꿈은 꿈일 뿐이다.   남녀노소 관계없이 섹스하는 꿈을 꿀 수 있다섹스하는 꿈은 남녀노소에 관계없이 동일하게 나타날 수 있으며 특정 신체적 반응이 수반될 수 있다.  1953년 미국의 섹스학자인 알프레드 킨제이(Alfred Kinsey)는 인터뷰를 통해 5,628명의 여성 중 거의 40%가 생에 한번 이상의 야행성 오르가즘(잠자는 동안의 오르가즘)을 경험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여성의 경우 수면 중 애액이 분비되거나 오르가즘에 가까운 신체적 변화가 일어나기도 한다. 그러나 애액의 양이나 냄새, 색깔 등에 따라 건강 상 적신호일 수 있으니 의심스러운 생각이 들면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검진을 진행해야 한다. 남성의 경우, 평소 자위나 성관계를 통해 정낭과 전립선에 머물러 있는 정액이 오랫동안 분출되지 않으면 수면 중 무의식적으로 정액을 배출하는 현상이 나타나곤 한다. (a.k.a 몽정이라 부른다) 이 과정을 통해 사정하는 쾌감이 너무 황홀한 나머지 일부러 자위나 성관계를 참는 사람도 있는데 이는 전립선염을 유발할 수 있으니 지양해야 한다. 섹스하는 꿈은 나이에 관계없이 나타날 수 있다. 호르몬이 왕성하게 분비되고 급격한 신체적 변화가 이뤄지는 시기인 사춘기는, 유독 섹스하는 꿈이 생애주기 대비 잦을 수 있다. 그러나 성인이 되고 나서도 섹스하는 꿈을 꿀 수 있다. 우리는 매일 호르몬이 분비되고 어떤 기억을 저장하며 삶을 살아가는 인간이기 때문이다. 창피한 일이라 자책하기보단 오히려 당연한 신체적 반응으로 인식해야 한다.   섹스하는 꿈은 통제할 수 있는가다시는 꾸고 싶지 않은 꿈일 수도 있지만 자주 꾸고 싶은 꿈일 수도 있다. 섹스하는 꿈을 통제할 수 있을까? 정확한 방법은 아니지만 가능성이 있는 환경은 조성해 볼 수 있다. 자주 꾸고 싶다캘빈 카이-칭 유(Calvin Kai-Ching Yu)라는 학자의 2012년 연구 조사에 따르면, 일상에서 접하는 포르노나 자극적인 시각매체는 섹스하는 꿈의 내용에 일정 부문 영향을 미친다고 한다. 잠들기 전, 다양한 시청각물을 보며 자신의 성적 환상에 몰입한다면 선호하는 섹스 꿈을 꾸는 데 효과적일 수 있다. 또한 수면 부족 상태이거나 컨디션이 나쁠 때 오히려 꿈을 더 많이 꾼다는 의학적 주장도 있다. 길병원 신경외과 김영보 교수는 “몸에 이상이 생겨서 호르몬이 제대로 분비되지 못하거나 뇌영역이 신경전달물질을 제대로 받지 못하면 꿈을 평소보다 많이 꾸게 된다”며 “몸 상태에 따라 꿈의 양과 내용이 달라진다”고 말했다. 즉, 잠이 부족하고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 본인의 성적 취향에 맞는 포르노를 접하면서 불편한 자세로 잠들면 섹스하는 꿈을 꿀 확률이 '매우매우 조금' 높아지는 것이다.(다음 날 일상 생활에 있을 컨디션 난조에 따른 괴로움은 본인의 몫이다) 절대 꾸고 싶지 않다우연적으로 발생하는 신체적 반응이라 한들, 누군가에게는 섹스하는 꿈이 정말 피하고 싶은 불쾌한 경험일 수 있다. 그런 사람들이라면 위의 내용과 반대로 행한다면 확률을 최대한 줄일 수 있다. 섹스와 관련된 생각과 이미지를 피하고 규칙적인 수면습관과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며 최적의 수면자세를 취해 완벽에 가까운 잠자리를 만들어내는 것이다. 위의 방법들이 꿈을 통제하는 정확하고 절대적인 방법은 아니다. 앞에 언급했듯 가능성이 있는 환경을 조성해 볼 뿐이다. 꿈에 대한 기억은 오히려 개별적인 뇌의 특성에 따라 달라질 수도 있다. 특히 뇌 안에 있는 전두극 피질(frontopolar cortex) 속에 더 큰 회백질 영역(gray matter volume)을 갖는 사람들은 상대적으로 꿈을 더 잘 기억한다는 2014년의 뉴욕주립대학 연구 결과도 있다.   꿈 같은 섹스를 꿈꾸는 쪽이 낫다꿈에서는 무엇이든 가능하다. 불세출의 성공을 거둬 수천 마리의 돼지들에게 행가래를 받기도 하며 일국의 대통령이 되어 신년 담화문을 발표하기도 한다. 칠흑 같은 깊은 호수에 빠져 허우적대다 생을 마감하기도 하며 이름모를 살인마에게 죽임을 당하기도 한다. 그래서 우린 꿈에서 깨면 꿈을 ‘해몽’하거나 ‘해석’한다. 꿈은 '인과관계가 없고 두루뭉술한 일'이라는 것을 전제로 하기 때문이다. 섹스하는 꿈 역시 마찬가지다. 그것의 원인을 굳이 해석할 이유가 없다. 또한 그것에 연연할 필요도 없다. 섹스하는 꿈을 해석하거나 조장할 시간에 성적 끌림이 드는 사람과 시간을 보내는 쪽이 낫다. 그것은 섹스하는 꿈이 아닌 꿈 같은 섹스를 만들어내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요약1.  전혀 생각하지 않은 대상과 섹스하는 꿈을 꾸는 경우가 있다.2.  그러나 섹스하는 꿈은 평소 생각이나 무의식과 크게 관계가 없다. 3.  섹스하는 꿈을 해몽하거나 신경 쓸 시간에 현실에서 꿈 같은 섹스를 설계하는 것이 이득이다.    ⓒ세상에오럴수가, EVE Editor -출처 및 참고자료1.    Nocturnal emission : From Wikipedia, the free encyclopedia2.    Calvin Kai-Ching Yu and Wai Fu. “Sex Dreams, Wet Dreams, and Nocturnal Emissions” Dreaming 21, no. 3 (2011): 197-212.3.    Yu, Calvin Kai-Ching. “Pornography Consumption and Sexual Behaviors as Correlates of Erotic Dreams and Nocturnal Emissions.” Dreaming 22, no. 4 (December 2012): 230–239.4.    The Neuroscience of Lucid Dreams : Lucid dreams are perhaps the most bizarre perceptual experience one can have. You are asleep and dreaming, but suddenly you realize that it's all just a dream. By Susana Martinez-Conde on January 31, 20155.    LaBerge, S., W. Greenleaf, and B. Kedzierski. “Physiological Responses to Dreamed Sexual Activity during Lucid REM Sleep.” Psychophysiology 20 (1983): 454–455.6.    꿈 내용은 아무 의미도 없다 - 조은선 -  2015  1월 월간 헬스조선 7.    Johnson, Clare, Dream Therapy: Dream your way to health and happiness. London: Orion, 2017"2020년 1월 23일 발간된 EVE 콘텐츠 ‘섹스하는 꿈은 왜 꾸나요? (a.k.a sex dream)’에 기재되었던 첫번째 섹션 2번째 문장은 아래와 같습니다. 문제는 전혀 생각지도 못한 대상(절친, 직장동료, 괴물, 조커, 펭수)와 섹스하는 꿈을 꿨다는 것이다. 위의 문장 괄호 안에서 열거된 예시들은 섹스하는 꿈과 평소의 생각은 관계가 없으며 등장하는 대상은 내 의지와 상관없이 얼마든지 다양할 수 있다는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사용되었습니다.그 후 2020년 3월 18일, EVE 임직원 중 한 분께서[‘펭수’라는 캐릭터의 인용은 적절하지 않은 것 같다. 가상의 캐릭터일지라도 10살이라는 세계관을 기반해 만들어진 캐릭터인 바, 본문의 취지와 문맥의 흐름 상 도덕적으로 문제가 될 상황으로 받아들여질 여지가 있다. 아직 그 어떤 외부의 컴플레인이나 지적이 없었지만 브랜드에서 자체적으로 수정하고 증보 이유를 밝히는 것이 EVE다운 모습일 것 같다.]라는 주장을 해 주셨고 이를 본 글의 작성자인 세상의 오럴수가 에디터가 수긍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원문에 있던 ‘펭수’라는 인용을 삭제하였습니다. 더 많은 분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섹슈얼리티를 탐험함에 있어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03.18. 18:10)

    EVE 2020-01-23
  • 가끔 부륵-하는 질방귀소리에 분위기가 아쉬워졌다면

    혹시 질방귀(Vaginal Flatulence/Queef)라는 말을 들어보신 적이 있나요? 질 방귀는 섹스나 운동 도중에 자주 발생할 수 있는 현상으로, ‘질’이라는 구조 특성상 자주 발생할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방귀’ 소리와 비슷하기 때문에 질 방귀라는 표현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질 방귀는 방귀와 다르게 질 구조상 갇혀있던 공기가 배출되는 것이기에 냄새가 나지 않습니다. 질 방귀가 발생하는 여러 상황1) 질에 무엇인가 들어왔을 때 섹스를 할 때 음경이 질에 들어왔다 나오는 과정을 반복할 때 내부와 외부와 공기가 들어오고 나오는 과정에서 소리가 날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섹스 토이를 사용할 때에도, 손가락이나 탐폰, 생리컵을 삽입할 때, 부인과 검사 시에 검사 장치를 질 안에 넣을 때처럼 질에 무엇인가 들어왔을 때 질 방귀가 나올 수 있습니다.   2) 운동이나 스트레칭 골반 부위의 움직임이 크거나 잦은 운동(예컨대, 요가)을 할 때 공기가 질로 들어와 일시적으로 갇히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다가 다시 움직임이 발생할 때 갇혔던 공기가 빠져나가면서 소리가 나게 됩니다. 이렇게 운동이나 스트레칭을 할 때도 질 방귀가 나올 수 있지만, 전혀 이상한 것이 아니죠.   3) 질 누공(Vaginal Fistula) 대부분은 1)과 2)의 이유로 질 방귀가 나오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습니다. 바로 질 누공(누관)에 의한 질 방귀인데요. 누공은 보통 두 개의 내장 사이에 또는 내장에서 신체표면으로 통해 있는 비정상적 통로를 말합니다. 누공에는 직장질누, 방광질누, 요도질누, 질회음누 등이 있습니다. 만약에 질이 질 구멍 이외에 직장과 비정상적으로 연결되어 있다면 질로 대변이 통하는 경우가 생길 수도 있습니다. 직장과의 연결이 아니더라도 연결되지 않는 것이 정상적인데, 다른 기관과 연결되면 그에 대한 결과로 질 방귀에서도 악취가 날 수 있습니다. 질 누공은 출산, 암 치료, 상처, 수술 등이 원인이 될 수 있는데, 혹시 질 방귀에서 악취가 나거나 냄새가 심한 분비물이 많이 나온다면 내원하여 전문의와의 상담을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부르..륵..부륵질 방귀가 신경쓰인다면 질 방귀를 원천적으로 막을 방법은 없습니다. 다만 몇몇 연구에서는 질 방귀를 완화하는 데에는 케겔 운동을 지속적으로 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케겔 운동은 질과 항문 주위를 둘러싼 골반기저근을 튼튼하게 만드는 운동이기 때문이죠. 케겔 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이 조금 더 장기적 관점에서의 예방책이라면 단기적인 예방책엔 무엇이 있을까요? 인터코스(intercourse) 섹스 시에는 질에 들어왔다 나갔다 하는 움직임을 평소보다 더 느리게 해보라는 것입니다. 급작스럽게 음경이나 섹스 토이 등이 질에 들어왔다 나갔다 하는 과정에서 공기가 갇히기 때문이죠. 움직임이 느리면 그런 경우가 감소하기 때문에 이 방법은 단기적 예방책이 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질 방귀는 생소하기도 하고 굳이 단어로 표현하기에 부끄러울 수도 있지만 전혀 그렇지 않아도 된다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질 방귀는 질 자체가 막혀있지 않고 통로 형태로 되어있기 때문에 신체구조 상 움직이면 자연스럽게 질 방귀가 나올 수도 있습니다.  평화로운 그날을 위해.gif 섹스 도중에 질 방귀 소리가 난다면 본인이 그러하든 파트너가 그러하든 자연스러운 신체 현상이라 생각하고 속으로 귀엽게 웃어넘기는 것은 어떨까요? 물론 서로의 성격상 약간 귀엽다는 것을 드러내며 웃는 것이 더 좋다면 그렇게 하는 것도 좋겠습니다. 무엇이든 질 방귀 자체를 이상하다고 여기는 생각을 접고, 섹스 중 즐겁고 좋은 분위기를 그대로 이어나갈 수 있는 방식! 그런 방식을 생각해보면 어떨까요?   ©상숙, EVE Marketer 참고자료1) My vagina makes noises constantly and I don’t know what to do(by Dr.Petra Boynton), 2015.1.16, https://www.telegraph.co.uk/women/sex/my-vagina-makes-noises-constantly-and-i-dont-know-what-to-do/ 2) 10 Fascinating things to know about queefing, 2017.8.9, https://www.cosmopolitan.com/sex-love/news/a48747/how-to-stop-queefing/3) What is queefing-and How to handle it like a pro, 2019.2.28, https://www.womenshealthmag.com/sex-and-love/a19967141/queefing/4) What is vaginal flatulence (queef)?(Reviwed by Robert Jasmer, MD), 2016.4.28, https://www.everydayhealth.com/vaginal-flatulence/ dfdfdfdfdf 5) 이우주(2012),  ⌜이우주 의학사전⌟, 군자출판사이브레터 구독을 원하신다면 이미지를 클릭해주세요!  <span style="font-size: 12pt;"> <!-- /* Font Definitions */ @font-face {font-family:"Cambria Math"; panose-1:2 4 5 3 5 4 6 3 2 4; mso-font-charset:0; mso-generic-font-family:roman;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536870145 1107305727 0 0 415 0;} @font-face {font-family:Calibri; panose-1:2 15 5 2 2 2 4 3 2 4; mso-font-charset:0;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610611985 1073750139 0 0 159 0;} @font-face {font-family:"Malgun Gothic"; panose-1:2 11 5 3 2 0 0 2 0 4; mso-font-alt:"맑은 고딕";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font-face {font-family:"\@Malgun Gothic"; mso-font-charset:129; mso-generic-font-family:swiss; mso-font-pitch:variable; mso-font-signature:-1879048145 701988091 18 0 524289 0;} /* Style Definitions */ p.MsoNormal, li.MsoNormal, div.MsoNormal {mso-style-unhide:no; mso-style-qformat:yes; mso-style-parent:""; margin:0cm; margin-bottom:.0001pt; mso-pagination:widow-orphan; font-size:12.0pt; font-family:"Calibri",sans-serif; mso-ascii-font-family:Calibri;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font-family:"Malgun Gothic";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font-family:Calibri; 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MsoChpDefault {mso-style-type:export-only; mso-default-props:yes; font-family:"Calibri",sans-serif; mso-ascii-font-family:Calibri; mso-ascii-theme-font:minor-latin; mso-fareast-font-family:"Malgun Gothic"; mso-fareast-theme-font:minor-fareast; mso-hansi-font-family:Calibri; mso-hansi-theme-font:minor-latin; mso-bidi-font-family:"Times New Roman"; mso-bidi-theme-font:minor-bidi;} @page WordSection1 {size:595.0pt 842.0pt; margin:72.0pt 72.0pt 72.0pt 72.0pt; mso-header-margin:35.4pt; mso-footer-margin:35.4pt; mso-paper-source:0;} div.WordSection1 {page:WordSection1;} --> </span>

    EVE 2020-01-15
이전 페이지
  1. 1
  2. 2
  3. 3
  4. 4
  5. 5
  6. 6
  7. 7
  8. 8
다음 페이지

뉴스레터 구독하기

매주 목요일, 성관계/월경/섹슈얼리티/환경/동물권/라이프스타일에 대한 이야기를 보내드려요.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스크롤-업!
스크롤-다운!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